점프스타트 장치 통해 '할리데이비슨' 진가 체험

최상운 2011-08-0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대표 이계웅, www.harley-korea.com)는 지난 8월 5일(금)부터 2박 3일간 인천서구 드림파크에서 진행되는 '2011 인천 펜타포트 락페스티벌'에서 할리데이비슨 체험장치 '점프스타트(Jumpstart)'를 공개해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할리데이비슨 점프스타트(Jumpstart)'는 모터사이클 앞∙뒷바퀴를 고정해 시동을 걸어도 차체가 움직이지 않아 모터사이클 면허가 없는 일반인이나 초보 라이더도 할리데이비슨 고유의 진동감과 사운드를 안전하고 생생하게 체험할 수 있는 장비다.

점프스타트는 락페스티벌 현장의 '할리데이비슨 라운지'에서 공개됐으며, 방문한 참가자들은 별도의 장비 없이 자유롭게 할리데이비슨을 즐기는 시간을 가졌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