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CH 2011] 앤에스티, 도시미관 살린 WPC소재 태양광 가로등 전시

송민경 2011-08-3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앤에스티(대표 정정균)는 8월 31일(수)부터 9월 3일(토)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ENTECH 2011)'에 참가해 WPC 소재로 제작한 태양광 가로등을 소개했다.

앤에스티는 원목의 자연스러운 질감을 표현하는 WPC 소재를 태양광 가로등에 적용해 내구성을 높이는 한편 도시 미관을 살렸다. 또한 다양한 사이즈 및 디자인으로 제작할 수 있고 생산제품을 편리하게 유지 및 관리할 수 있다.

WPC(Wood Plastic Composite 합성목재)는 천연목분과 올레핀계 고분자 수지를 결합해 고압에서 압출∙성형시킨 친환경 무독성 제품으로 실제로 도시 외관의 이미지 개선을 위해 주로 쓰인다.

한편 환경과 에너지산업 분야를 아우르는 국내 유일의 행사로, 수질, 신재생에너지 분야 등 차세대 미래성장 동력산업을 한 곳에서 볼 수 있는 '2011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ENTECH 2011)'은 8월 31일부터 9월 3일까지(4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된다.

'ENTECH 2011'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