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S 2011 현장] 천연의 느낌 그대로, 다양한 폴리에스테르 감량물 선보이는 엠에스텍스타일

은미향 2011-08-3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엠에스텍스타일(대표 남해진)은 오늘(31일)부터 9월 2일(금)까지 사흘 동안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대한민국 섬유 교역전(Preview in Seoul 2011)'에 참가해 다양하고 아름다운 여성의류용 폴리에스테르 감량물을 소개했다.

(사진설명: 남해진 대표가 향기 나는 기능성 폴리에스테르로 만든 원피스를 소개하고 있다)

엠에스텍스타일의 '폴리에스테르 감량물'은 소프트터치 방식으로 화학섬유인 폴리에스테르를 천연섬유에 가까운 느낌으로 재현해낸 것이며, 블라우스, 재킷, 원피스 등 여성복의 주 소재가 된다.

이제 소프트터치 방식의 '감량물'은 섬유업계의 국제적 추이. 덕분에 생산한 원단의 70~80%를 해외로 수출하고 있는 엠에스텍스타일은 자라, 망고, 겟 등 유명 브랜드에 제품을 공급하고 있으며, 중국, 터키, 대만, 유럽, 미주 등 거래 국가도 무척 다양하다.

전시회에 참가한 남해진 대표는 "다음 달에도 중국에서 큰 섬유전시회가 있어 이곳에는 중국 바이어가 많이 오지 않을 줄 알았는데, 의외로 중국 등 각국에서 많은 바이어들이 찾아오고 있다"며 오늘 개막한 이번 전시회에 기대감과 만족감을 나타냈다.

엠에스텍스타일은 대기업 및 중소기업에서 다년간 축적된 노하우를 바탕으로 2001년 설립된 POLYESTER 감량물 전문생산 업체로 여성 정장, 블라우스, 바지, 재킷 등 다양한 제품을 생산 및 수출하고 있다.

(사진설명: 소프트터치로 천연의 느낌을 그대로 살린 엠에스텍스타일의 폴리에스테르 감량물)

(사진설명: '#5109 PRT W/S-2' 등 엠에스텍스타일의 최신 개발 섬유와 인기제품들이 함께 전시되고 있다)

(사진설명: '#3608 W/S' 등 엠에스텍스타일의 최신 개발 섬유와 인기제품들이 함께 전시되고 있다)

(사진설명: '#3747 W/S' 등 엠에스텍스타일의 최신 개발 섬유와 인기제품들이 함께 전시되고 있다)

(사진설명: 방염∙방오 처리된 폴리에스테르 원단)

(사진설명: 방염∙방오 처리된 폴리에스테르 원단으로 만든 여성용 재킷)

(사진설명: 중국바이어들과 제품 상담 중인 남해진 대표(왼쪽에서 세번째))

한편 한국섬유산업연합회(회장 노희찬)가 주최하는 '프리뷰 인 서울 2011' 전시회는 해외 유명 전시회 참가업체를 포함해 국내 유수의 섬유기업들이 대거 참가, 기능성 신소재부터 트렌디한 소재까지 글로벌 감성의 최신 소재들을 한자리에서 다양하게 선보인다.

'PIS 2011'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