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S 2011 현장] 수백 종의 면직물 선보이는 중국 HONGYUAN TEXTILE

은미향 2011-08-3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중국 ZHANGJIAGANG HONGYUAN TEXTILE (대표 Hong Songhua, www.hongyuantextile.com)은 오늘(31일)부터 9월 2일(금)까지 사흘 동안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대한민국 섬유 교역전(Preview in Seoul 2011)'에 참가해 100% 면과 마, 다양한 면 합성섬유를 선보였다.

(사진설명: 자사의 면으로 만든 남성용 와이셔츠를 소개하고 있는 Hong Songhua 대표)

HONGYUAN TEXTILE은 수백 종의 100% 면직물 및 폴리 합성 TC, CVC, CN, CP 등 면 합성 섬유, 마직물 등과 자사의 제품으로 만든 남방 및 블라우스를 함께 전시하고 있다. 완제품은 주로 미국, 유럽 등으로 수출되고 있는데, 이 제품들은 대부분 건강과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까다롭게 평가하는 유럽 기준의 테스트를 통과한 친환경 웰빙 섬유라는 것이 대표의 설명이다.

한국 시장에 진출한 지 10년이 넘었다는 HONGYUAN TEXTILE은 한국 고객과의 지속적인 커뮤니케이션을 통해 고객의 요구에 가장 적합한 제품을 생산하는 것을 자사의 강점으로 꼽았다.

한편 한국섬유산업연합회(회장 노희찬)가 주최하는 '프리뷰 인 서울 2011' 전시회는 해외 유명 전시회 참가업체를 포함해 국내 유수의 섬유기업들이 대거 참가해 기능성 신소재부터 트렌디한 소재까지 글로벌 감성의 최신 소재들을 한자리에서 다양하게 선보인다.

'PIS 2011'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