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광저우 추계 뷰티전] 영솝스토리, 천연스킨케어 제품으로 중국시장 첫발

신명진 2011-09-0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자연주의 천연화장품 대표 브랜드 영숍스토리(대표 서민규 www.youngshopstory.com)는 9월 19일부터 21일까지 중국 광저우에서 열리는 '중국광저우추계국제뷰티전(Guangzhou Int'l Beauty Expo)' 강남관에 참가해 자사의 천연 스킨케어 화장품을 선보인다.

영숍스토리의 주력제품인 '네이처 솔루션 스킨 에센스'는 피부에 자극을 줄 수 있는 8가지 성분을 배제하고 인증된 유기농 천연 원료를 사용해 민감성 또는 트러블성 피부를 포함한 모든 피부타입에 최적화된 화장품이라는 게 관계자의 설명이다.

영숍스토리의 또다른 주력제품인 '클리어 매직젤'은 가장 인기 있는 제품 중의 하나다. 민감하고 트러블성 피부를 위한 제품으로, 여드름을 감소시키고 색소침착을 개선하는데 도움을 주는 제품이다. 국소부의 전용 스팟젤로서 트러블 부위에 찍어 바르면 트러블 진정 및 자국 완화에 도움이 된다.

영숍스토리 서민규 대표는 "9월 중으로 재생라인이 출시될 예정이다. 재생라인은 모든 피부타입에 맞게 설계됐으며, 피부에 해가 되는 화학성분을 사용하지 않았다. 피부재생인자 EGF와 줄기세포 배양액 스템셀을 통해 피부 재생, 노화방지, 주름 개선, 피부 미백의 효과를 가져다 준다"면서 "영숍스토리는 올해 안으로 출시되는 새로운 제품의 라인업을 완성시킬 것이며, 끊임 없는 실험과 연구로 고객의 피부 개선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한편, 중국광저우추계국제뷰티전 강남관에는 강남구 관내에 뷰티클럽레드(대표 임봉근), 씨엠인터내셔널(대표 최진호), 아이기스화진화장품(대표 강현송), 애드윈코리아(대표 박한욱), 야다(대표 강은미), 영숍스토리(대표 서민규), 유알지에스테틱(대표 김기숙), CPI(대표 이우석), 클리오(대표 한현옥), KCIC(대표 강현송) 등 9개 기업이 참가한다.

중국광저우추계국제뷰티전은 화장품, 헤어케어, 살롱용품 등이 주요 전시품목이며, 올해 참관객수는 약 23만 명으로 추산되고 있는 글로벌 대형 전시회다. 강남구청은 국내 참가 업체를 대상으로 부스 설치비 및 운송비, 운영 경비 등을 지원하며 현지통역비(1사 1인)를 전액 지원할 예정이다.

광저우 뷰티쇼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