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베이비&키즈페어] 타카타, 신생아카시트 '스마트픽스' 외 다양한 라인업 전시

신두영 2011-11-2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차량 안전벨트와 에어백, 카시트를 전문적으로 생산하는 안전부품메이커 타카타(Takata)가 24일부터 27일까지 인천 송도 컨벤시아 전시장에서 열리는 '제3회 인천 임신•출산•육아용품 및 유아교육전'에 참가해 신생아용 카시트 '스마트픽스(Smartfix)'를 전시했다.

스마트픽스는 신생아부터 만 4세(18kg)의 아이까지 사용 가능하다. 프리로더시스템 W를 도입해 엄마 혼자서도 핸들을 돌려 약 100kg의 장력으로 카시트를 차량시트에 완벽히 고정시킬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신생아의 머리부터 몸 전체를 부드럽게 감싸줘 엄마품 속 같은 느낌을 제공하는 뉴본프로텍션쿠션을 적용했으며, 설치 상태에서 등받이 각도조절이 가능해 이동 중에도 아이에게 편안한 환경을 제공한다.

이외에도 타카타의 일본정부 승인 최초 안전한 카스트에 선정(AA획득)된 '네오(Neo)'와 차세대 카시트 '빈스(Beans)', 신생아용 카시트 '뉴 시스템 3.0(New System 3.0)' 등 다양한 라인업을 소개했다.

타카타는 인텔시스템(대표 윤재창, www.takata.kr)이 국내에 공식 수입•판매하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