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초슬림 프로젝터 스마트폰 '갤럭시빔' 공개

최민 2012-02-2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삼성전자가 2월 27일부터 3월 1일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Mobile World Congress 2012(이하 MWC 2012)'에 참가해 스마트폰, 태블릿 등 최신 스마트기기 라인업과 콘텐츠/서비스, 첨단 기술 등을 선보인다.

삼성전자는 스마트 모바일 단말을 통해 소비자에게 '작은 일상에 특별한 감성 경험(a life extraordinary)을 제공한다'는 주제로 173평 규모의 전시관에 프로젝터 스마트폰 갤럭시빔, 갤럭시탭2 등 스마트 단말 시장 공략을 위한 다양한 제품을 전시한다.
또한, 휴대폰 사용자들이 더욱 편리한 스마트 라이프를 즐길 수 있도록 삼성앱스, 엔터프라이즈 솔루션, 4G LTE 등 다양한 모바일 솔루션과 기술을 선보인다.

'MWC 2012'은 GSM 통신기술 분야 국제협력기구인 GSMA(GSM Association)에서 주최하는 세계 최대 규모 통신전시회로 올해는 약 1,400여 개 통신 업체가 참가해 첨단 기술과 신제품들의 치열한 경쟁을 벌인다.

삼성전자는 'MWC 2012'에서 비디오, 사진 등 다양한 콘텐츠를 언제 어디서나 가족, 친구들과 함께 공유할 수 있는 초슬림 프로젝터 스마트폰 '갤럭시빔(GT-I8530)'을 처음으로 공개했다.

삼성전자는 2009년 선보인 세계 최초 프로젝터폰 햅틱빔을 시작으로 2010년 아몰레드빔, 프로젝터 스마트폰 등 다양한 프로젝터폰을 선보이며 시장을 선도해왔다.

이번에 선보이는 갤럭시빔은 프로젝터폰 중 세계에서 가장 얇은 12.5mm 초슬림 디자인에 최대 50인치 프로젝션 화면을 제공한다. 화질도 15루멘(lumen) 밝기, nHD(640X360) 해상도 등 일반 휴대용 프로젝터에 버금가는 선명한 화질을 제공한다.

HD급 동영상, 사진, 게임 등 다양한 멀티미디어 컨텐츠의 프로젝터 재생을 지원해 집안, 학교, 파티장소, 캠핑장 등 언제 어디서나 '나만의 홈시어터'를 구현할 수 있다.

비즈니스맨이나 SOHO(Small Office Home Office) 고객을 위한 기능도 눈에 띈다. 마이크로소프트(MS)워드, 파워포인트, 엑셀 등의 파일 뷰어 기능을 갖춰 언제 어디서나 효과적인 프리젠테이션이 가능하다.

진저브레드 플랫폼에 4.0형 WVGA(800X480) 디스플레이, 1GHz 듀얼코어, 500만 화소 카메라, 8GB 내장 메모리 등 다양한 기능을 탑재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