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3D 월드페스티벌' 개최

최민 2012-03-1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LG전자는 오는 3월 31일(토), 4월 1일(일) 양일간 잠실 롯데월드 아이스링크 전체를 특설 체험무대로 만들어 'LG 시네마3D 월드페스티벌, 3D로 한판 붙자! 2012'(이하 LG 시네마3D 월드페스티벌) 행사를 진행한다.

특히, 이 행사는 지난해 주 테마인 게임은 물론, 영화/교육/방송 등 LG 시네마3D로 구현 가능한 모든 종류의 콘텐츠를 한데 모은 3D 이벤트다.

LG전자는 행사장에 시네마 3D TV, 3D PC, 3D 홈시어터 등 300여대를 설치하고, 약 3만개의 시네마3D 안경을 제공한다. 총 6만 명 이상으로 예상되는 모든 관람객들은 시네마 3D 안경 하나로 다양한 디스플레이에서 구현되는 모든 3D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서터글라스 방식에서는 현실적으로 구현 불가능한 초대형 이벤트다.

LG전자는 2012년 시네마3D 제품 체험존, 3D 방송존, 3D 영화존, 3D 교육/아동존, 3D 게임존, 3D 기타 콘텐츠존으로 상설 체험존을 구성했다.

메인 무대에도 약 500인치의 대형 3D LED를 통해 3D를 체험할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3D 애니메이션 영화 상영은 물론, 스타크래프트2 리그를 3D로 생중계해 수천 명이 동시 관람하는 진풍경도 연출할 계획이다.

또한, 행사 첫 날 지나(G.NA), 신민아, 둘째 날 소녀시대, 김장훈의 특별 초청 이벤트도 예정돼 있다. 프로그램 사이에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 푸짐한 경품도 제공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