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엑스포 현대차그룹관 베일 벗다!

유나영 2012-04-3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차그룹은 여수엑스포가 열리는 5월 12일부터 3개월 간 엑스포 부지내에서 운영하는 현대차그룹관의 세부 전시 내역과 의미를 30일 공개했다.

현대차그룹관은 1398㎡(약 423평), 높이 25m로 여수엑스포에 참가하는 독립기업관 중 가장 크며, '더 나은 미래를 향한 동행'이라는 주제로 친환경 자원순환구조 제공을 통해 인류와 함께 더 나은 미래를 만들어가는 현대차그룹의 비전을 표현했다.

운생동 건축사무소의 장윤규 국민대 건축과 교수의 작품으로 '함께 만드는 미래로의 문(Vision Gate)'이라는 콘셉트를 바탕으로 건축됐다.

정면은 현대차그룹이 철강, 자동차, 건설, 부품, 물류·서비스 등 5개 부문을 잇는 소통과 교류, 무한 가치를 창조하는 자원순환형 그룹임을 표현했으며, 후면은 현대차그룹의 이니셜인 영문 대문자 'H'를 시각적으로 형상화했다.

특히, 그룹관 전면부 LED 영상패널(미디어 파사드)에는 '쇳물에서 자동차, 건설까지'라는 테마를 LED 조명과 함께 친숙하고 재미있는 이미지의 아이콘으로 형상화함으로써 현대차그룹이 인류에게 주는 선물을 표현했다.

4개의 전시공간에는 각각 '아름다운 만남', '변화와 성장', '새로운 진화', '함께, 더 큰 미래로'라는 주제를 통해 스토리가 펼쳐진다.

또한 현대차그룹은 최상위 등급 후원사인 '글로벌 파트너'로서 박람회 기간 중 행사 및 업무용 차량 169대를 제공하며, 입장권 20만장을 구입해 차량 구매 및 방문 고객에게 증정함으로써 전국에서 여수엑스포를 찾는 분위기를 조성하고 저소득층 및 소외 이웃에게도 전달해 엑스포를 방문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