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 하나 제작된 칼라 오드 쿠띄르 아 방삐 한국 첫선

김수진 2012-05-1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은 5월 17부터 23일까지 '럭셔리 워치 페어'를 진행하고 바쉐론 콘스탄틴, 브레게, IWC 등 17개 브랜드의 시계들을 선보인다.

특히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바쉐론 콘스탄틴의 '칼라 오뜨 쿠뛰르 아 빵삐'는 다이아 28.9캐럿으로 장식돼 화려함과 아름다움을 보여준다.

'그 무엇보다 아름다운 시계'라는 이름을 가진 이 시계는 바쉐론 콘스탄틴에서 딱 하나만 제작됐다. 또한 브레게의 '쁘띠뜨 플라워', 피아제 '라임 라이트 하이주얼리 리본 인스퍼레이션' 시계 등도 한국 최초로 전시 판매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