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 도쿄게임쇼] 위메이드, 모바일 미공개 신작 및 SNG 5종으로 일본시장 진출 박차!

장유화 2012-09-2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위메이드 엔터테인먼트(대표 김남철, 남궁훈)가 '2012 도쿄게임쇼'를 통해 일본 모바일 시장에 그  첫 발을 내디뎠다.

20일 일본 지바현 마쿠하리멧세에서 개막한 '2012 도쿄게임쇼'에 미공개 신작을 포함한 총 6종의 모바일 대작으로 참가한 위메이드는 전 세계 다양한 게임 개발사들과 정면 승부를 펼친다.

'손 안의 동화 나라'(手のひらのおどきの国)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개방형 부스를 구성, 게임에 등장하는 건물과 오브젝트로 '모바일랜드'의 느낌을 강조했다. 또한  관람객들의 편의를 최대한 배려, 쾌적한 환경에서 일본어로 된 출품작들을 시연할 수 있게 했다.

특히 최초 공개된 '아크 스피어'(ARK SPHERE)는 스마트 모바일 디바이스의 강점을 최대한 살린 액션 모바일 게임으로 일본 모바일 시장에 걸맞게 귀여움과 아기자기함이 강조된 캐릭터들로 무장한 모바일 3D MMORPG이다.  5종의 직업을 바탕으로 전투와 생산을 통한 캐릭터 육성, 액션성 넘치는 스킬, 편리한 자동 전투와 감동적인 스토리를 담고 있다.

이와 함께 '2012 도쿄게임쇼'에서 관람객들을 맞이하게 될 SNG 게임은 '히어로 스퀘어', '펫아일랜드', '에브리팜2', '카페스토리아', '바이킹 아일랜드'로 위메이드의 탄탄한 개발력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총 5종의 대작 모바일 게임이다.

위 5종의 SNG 게임들은 단순한 재미의 차원을 넘어 게임을 통해 진정성 있고, 의미 있는 휴먼 네트워크의 구축을 목표로 향후 위메이드가 개발해 나갈 모바일 게임의 방향성을 보여준다.

위메이드 남궁훈 대표는 "지난 E3를 통한 미국 모바일 시장에 진출한 것 처럼 이번 도쿄게임쇼 참가를 시작으로 위메이드의 일본 모바일 시장 진출이시작됐다"며 "급변하는 모바일 시장에서 더욱 공격적인 사업전략으로 다양한 글로벌 시장을 공략하여 모바일 게임 개발의 정점을 찍겠다"고 밝혔다.

한편, 도쿄게임쇼가 열리는 기간 동안 위메이드 부스에서는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경품을 제공하는 추첨 이벤트 실시하고, 22일(토)과 23일(일)에는 일본 인기 걸그룹 '베이비 레이즈'의 라이브 공연도 준비돼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