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큐코리아, 와이드 해상도와 단초점 렌즈 장착한 프로젝터 2종 출시

유나영 2012-10-0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벤큐(지사장 소윤석, www.BenQ.co.kr)가 최근 급격히 확대되고 있는 WXGA 프로젝터 시장에 발맞춰, 기업 회의실 및 교실 사용자들을 위해 WXGA 해상도를 지원하는 단초점  프로젝터 2종을 출시한다.

벤큐코리아가 이번에 출시한 프로젝터 2종은 WXGA(1280X800) 해상도를 지원한다. XGA에 비해 30% 넓은 화면을 제공하는 WXGA는 근래의 모니터나 노트북의 화면비와 동일하다. 때문에 파워포인트 및 영화, 드라마 등을 재생할 때 화면 왜곡이 발생하지 않는다. 또 레터박스 없이 최대한의 화면 크기를 제공하므로 프로젝터 본연의 기능을 충분히 활용할 수 있다.

극단초점 렌즈가 장착된 MW860USTi-V는 일반적인 단초점 프로젝터보다도 훨씬 짧은 73센티미터 앞에서 87인치 대형 화면을 구성할 수 있게 해준다. 덕분에 회의실 크기나 발표자의 눈부심과 그림자 등을 걱정할 필요가 전혀 없다. 또한 3000안시 밝기와 2600대1 명암비를 제공하여 선명하고 또렷한 영상을 보여준다.

함께 출시되는 MW817ST는 일반 단초점 렌즈를 사용하지만, 타사 단초점 프로젝터 대비 훨씬 짧은 91센티미터 앞에서 87인치 화면을 보여준다. 게다가 스마트에코 모드를 탑재하여, 최대 70퍼센트 전력 절감 효과 및 훨씬 긴 6500시간의 램프 수명을 자랑한다. 13,000대1 명암비를 제공하므로 글자 식별이 훨씬 용이하고 깊이있는 화면을 보여주며 MW817ST에 장착된 램프는 3000안시 밝기 제품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