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SS 2012 현장] 무독성 친환경 소재 사용한 '아코페디코' 신발 전시

신명진 2012-10-2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아코페디코 코리아(대표 박동진, www.arcopedico.co.kr)는 10월 25일부터 27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12 부산국제신발전시회(BUSAN INTERNATIONAL SHOE SHOW, 이하 BISS 2012)'에 참가해 에코 소재를 사용한  '아코페디코' 신발을 선보였다.

아코페디코 신발은 화학제품으로 사용되는 소재를 최대한 지양하고 무독성 친환경 소재를 사용한다. 상당한 정도의 저항력은 물론 땀 배출을 방해하지 않고 발을 조이지 않는 것도 특징이다.

아코페디코 신발은 몸의 무게를 발바닥 전체에 골고루 배분시켜 근육강화는 물론 혈액순환을 원활히 하며, 운동을 하는 효과를 볼 수 있다.

클래식 라인은 가벼운 밑창과 어떠한 발 모양에도 잘 맞는 편물 윗창으로 디자인했다. 초경량 밑창을 사용해 족궁을 지지해주는 새로워진 해부학적 구조의 깔창으로 발에 맞게 조절되는 기능성 친환경 제품이다.

아코페디코는 포루투칼 제품으로 창립자인 Elio parodi는 저명한 해부학자다. 전 세계적으로 편안하고 가벼운 신발을 만드는 회사로 알려져 있는 브랜드이며 아코페디코 코리아는 2010년 1월 에이전시 계약을 체결해 국내에 제품을 공급하고 있다.

한편, 올해로 12회째를 맞는 신발 비즈니스 전문 전시회 'BISS 2012'는 범한국 신발인 대회를 통해 국내외 신발인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국제첨단신발기능경진대회, 신발비즈니스세미나 등을 실시해 참가기업들에 보다 많은 비즈니스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BISS 2012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