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 올해의 제품] 뻬그뻬레고, 쌍둥이 유모차 부분 첫 선정 '아리아 트윈' 어워드 수상

신두영 2012-12-1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이태리 유아용품 브랜드 뻬그뻬레고(Pegperego)의 콤팩트한 2인승 유모차 '아리아 트윈(Aria Twin)'이 글로벌 뉴스네트워크 에이빙(AVING)이 선정하는 'VIP ASIA 2012 올해의 제품(Product of the Year)' 유아용품 쌍둥이 유모차 부문에 선정됐다.

(사진설명: 아리아 트윈의 자바)

뻬그뻬레고의 2인승 유모차 '아리아 트윈'이 수상한 VIP ASIA 어워드의 쌍둥이 유모차 부문은 올해 첫 수상하는 부문이다. 최근 세계적으로 쌍둥이 출산율의 증가와 함께 다양한 쌍둥이용 유모차가 출시되고 있는 가운데, 기존 디럭스형·절충형·휴대형 3가지 부문에서 보다 세분화돼 유모차 본연의 기능을 최우선으로 디자인 및 제품력이 우수한 제품이 선정됐다.

뻬그뻬레고의 '아리아 트윈'은 현대적인 모던한 디자인에 기능성을 겸비한 쌍둥이 유모차로, 일반적으로 부피가 비교적 큰 2인승 유모차들이 갖는 접고 펴기의 불편함을 개선해 원터치 동작으로 손쉽게 접고 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 콤팩트한 설계로 접은 상태의 유모차는 준중형 자동차 이상이면 트렁크에 수납이 가능하며, 셀프 스탠딩(Self-Standing)이 가능해 실내로 이동하거나 보관이 용이하다.

특히 두 개의 시트는 각 시트별로 두 개의 별도 후드를 갖췄으며, 등받이 각도 또한 개별 조정이 가능해 한 아이가 잠들었을 경우 원하는 좌석만 눕힐 수 있어 아이의 여러 요구 조건을 만족시켜 줄 수 있다.

더불어 경량 알루미늄 합금으로 프레임을 제작해 타 유모차에 비해 가볍고 운반이 용이하며, 5점식 안전벨트, 컵 홀더, 아이가 좋아하는 장난감을 후드에 걸 수 있도록 창문 후드에 고리를 적용하는 등 실용성을 높였다.

아리아 트윈에 적용된 일체형 핸들은 더욱 편안한 한 손 주행이 가능하고, 부드럽고 조용한 핸들링을 느낄 수 있도록 해준다. 또 겨울철 아이의 체온을 지켜주는 탈부착 가능한 전용 풋워머를 갖춰 사계절 쾌적한 사용이 가능하다.

아울러 두 아이와 함께 외출 시 챙겨야 할 짐이 두 배로 많은 엄마들을 고려해 보다 넓고 튼튼한 대용량 장바구니를 탑재해 실용성을 높였다. 아리아 트윈은 제라늄(레드 색상), 자바(커피 색상), 자피로(네이비 색상) 총 3가지 색상으로 구성됐다.

뻬그뻬레고는 한국 공식 파트너인 베베프리모(대표 이인중, www.pegperego.co.kr)가 국내에 공식 수입·판매하고 있다.

한편, 에이빙은 현재 전 세계 54개국의 주요 포털, 뉴스미디어, 블로그 등 778여 매체들과 글로벌 미디어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으며, 혁신적인 기술과 제품력으로 시장에서 큰 반향을 얻고 바이어 및 뉴스 에디터들로부터 주목 받은 우수 제품을 선정하는 VIP(Very Important Product) ASIA Awards 행사를 매년 개최하고 있다.

또한, 올해부터는 주요 행사(Promotion) 부문도 선정하고 있다. 올해의 행사(Very Important Promotion) 시상에는 Global Premium Exhibition 부문에 KIMES(한국이앤엑스), KOBA(한국이앤엑스), LED EXPO & OLED EXPO(엘이디엑스포닷컴), EDUCARE(세계전람), PHOTO & IMAGING(코엑스) 등이 수상했다.

(사진설명: 아리아 트윈의 제라늄)

(사진설명: 아리아 트윈의 자피로)

(사진설명: 뻬그뻬레고의 공식 수입원인 베베프리모 이인중 대표)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미래창조과학부가 주최하고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주관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