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냐무냐, VOOK 유아 독서 캠페인 응원

유나영 2012-12-2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GB스타일(회장 박칠구)은 먹는 속옷, 입는 속옷 등 인체에 무해한 친환경적인 내의를 만드는 건실한 중소기업이다. 에코생활수칙을 매장 내 리플릿을 통해 전파하고, 멸종위기 동물 그림그리기 대회, 생태 관찰 일기를 쓰는 등의 소비자와 함께 다채로운 활동을 전개해 가고 있다.

올 연말연시를 맞이해 21일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고 교육출판기업 한국삐아제(회장 박종관)와 인천서구시설관리공단(이사장 고월출)이 공동 주관한 '북적북적 인천서구, 지식을 나누다' 북콘서트 개최를 축하하고 참가하는 많은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선물하기 위해 무냐무냐가 함께 큰 힘을 보탰다.

북콘서트에서는 오직 책으로만 조형물을 제작한 책탑과 이글루를 선보였고, 폐지와 재활용 스티로폼으로 만든 동화 속 그림여행을 꾸며 아이들이 워크활동을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헌책을 가지고 오면 새 책으로 교환해주는 'Book꺼바 Book꺼바 헌책 줄게 새 책 다오'는 모아진 도서를 어려운 이웃을 위해 재기부하는 등 환경과 이웃을 고려하고 사회에 기부, 공헌하는 등 뜻깊은 의미로 전달돼 졌다.

관객에게 사전 이벤트를 통해 학부모와 자녀가 독서의 중요성과 책의 필요성을 생각해 보는 시간을 갖도록 했으며 당일에는 이벤트 결과를 발표하고 즉석에서 '책은 OOO이다' 빈칸을 채워보며 책의 소중한 가치를 느껴보기도 했다. 당일 행사장에서는 도서와 함께 무냐무냐를 함께 상품으로 선물로 증정했다.

이밖에도 ▲YMCA알핀로제요들단의 축하공연 ▲개그맨 윤택 씨가 읽어주는 그림책 "아기도깨비 두뿔이" 낭독 ▲키즈타임즈 백윤정 편집장의 영어그림책 낭독과 미니 강연, 2부에서는 ▲ 사회자와 관객들의 소통의 시간, 북토킹 ▲ 손가락을 이용한 국내 최고의 그림자쇼 팀 매직플레이 공연 ▲ 엄마와 아이가 함께 올바른 독서 방법을 배워보는 박진영 강사의 강연이 이어졌다.

올바른 독서문화 정착과 환경조성의 일환인 '북(Book)적 북(Book)적 인천 서구, 지식을 나누다'는 오랫동안 한국삐아제에서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있는 영역이다. 2009년부터 전국 2,300여개의 어린이 교육기관과 함께 VOOK 유아독서캠페인 진행하며 "책을 좋아하는 아이가 세상을 이끌어갑니다"라는 슬로건 아래 한주에 책 한권씩 읽는 독서 리딩 프로그램을 전개해가고 있다. 이제는 유아뿐 아니라 어린이들에게도 독서 환경을 만들어 주기 위한 움직임을 시작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