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7결산-모바일리뷰-패션폰] 휴대폰, 패션을 입다!

유다움 2007-12-3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SEOUL, Korea (AVING Special Report on 'AVING 2007 REVIEW') -- <Visual News> 올해 휴대폰 업계의 주목할 만한 움직임 중 하나는, 프리미엄 브랜딩 전략의 일환으로 명품 브랜드 혹은 유명한 디자이너들과 합작한 제품들의 등장이 두드려졌다는 것이다.

이미 프리미엄의 자리를 고수하고 있는 명품 브랜드와의 만남으로 휴대폰은 힘 많이 들이지 않고 프리미엄의 지위를 얻을 수 있었고, 이름만 들어도 떠오르는 이미지를 가진 디자이너들을 통해 휴대폰은 디자인 '철학'을 소유하게 됐다.

휴대폰, 명품을 입다!

LG 프라다폰

LG전자는 올해 자사의 대표 인기작 샤인폰과 함께 '프라다폰'을 전면에 내세웠다.

LG전자와 프라다가 공동 개발한 '프라다폰'은 숫자 및 메뉴 버튼을 포함한 키패드를 없애고 대신 3.0인치 액정에 '터치 스크린' 방식을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두께 12mm의 초슬림 바(Bar)타입 폰으로 MP3플레이어, 블루투스, 외장 메모리, 200만 화소 카메라를 탑재했다.

LG전자는 프라다와의 협력을 통해 이탈리아 장인의 숨결이 살아 숨쉬는 터치 인터페이스, 벨소리, 내장 컨텐츠, 휴대폰 액세서리와 독점적인 가죽 케이스를 적용, 제품에 외관상의 아름다움을 제공했다고 설명했다. LG의 '매스티지(대중명품)'제품 전략의 일환으로 출시된 프라다폰은 LG의 프리미엄 라인 중심에 서 있다.

삼성 아르마니폰

삼성전자는 조르지오 아르마니(Giorgio Armani)와 전략적 제휴를 맺고 기획제작한 '아르마니폰'을 한국전자전(KES) 2007에서 선보였다.

두께 10.5mm의 '조르지오 아르마니-삼성(Giorgio Armani-Samsung)' 럭셔리폰 지난 9월 24일 개최된 'Milan Women's Fashion Week'에서 패션쇼를 통해 첫 선보였으며 2007년 11월 유럽 시장에 출시됐다.

GSM/GPRS/EDGE(900/1800/1900MHz)를 지원하며 2.6인치 터치스크린 디스플레이와 300만 화소 카메라를 탑재했다. 마이크로SD카드로 용량을 확장할 수 있으며 가죽케이스가 기본 제공된다.

LG전자의 프라다폰에 맞대응하는 제품으로 평가되는 삼성 아르마니폰은 젊은 세대의 취향에 맞게 디자인됐으며, 앞으로도 삼성전자와 아르마니는 'Giorgio Armani'와 'Emporio Armani' 브랜드를 단 휴대기기들을 출시할 예정이다.

휴대폰, 유명 디자이너들의 명성과 함께 빛나다!

LG 샤인 크리스탈 에디션

작년 12월 국내 유명 패션 디자이너 이상봉씨가 디자인한 한글 문양을 입힌 '샤인 디자이너스 에디션'을 선보였던 LG전자는 올해 영국 패션브랜드 '폴스미스'의 수석 디자이너 로버트 라이언이 디자인한 '샤인 크리스털 에디션(모델명: LG-SV300S)'을 출시했다.

여성의 취향에 맞는 로맨틱한 패턴을 담았고, 패턴 사이에 정교하게 세팅된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털 원석으로 보석을 수놓은 듯한 고급스러운 느낌을 전달한다.

2.2인치 대형 화면과 일반 휴대폰보다 2배 이상 커진 키패드를 적용해 버튼 및 문자 발송이 편리하다. 사용 빈도가 높은 메뉴로 바로 들어가는 핫 키를 외부에 배치했다.

삼성 재스퍼모리슨폰

삼성전자는 올해 영국 출신의 세계적인 산업 디자이너인 재스퍼 모리슨(Jasper Morrison)의 '절제의 미학'이 녹아 있는 '재스퍼 모리슨폰'(SGH-E590)을 선보였다.

미니멀리즘 대가의 작품다운 간결한 외관에 가볍고 아담한 바(bar)형 디자인인 삼성전자 '재스퍼 모리슨폰'은 일체의 군더더기를 배제한 깔끔한 디자인과 사용자 편의를 위한 직관적인 카메라UI 등이 돋보인다.

한 면에는 독특한 정사각형의 LCD창과 숫자버튼, 다른 한 면은 300만 화소 카메라가 장착된 듀얼페이스 형태의 카메라폰으로, 블루투스2.0, MP3, FM라디오, 파일뷰어 등의 다양한 기능이 탑재됐다.

특히 함께 제공되는 조그마한 모래주머니 모양의 '빈백(Bean Bag)'은 평소에는 휴대폰 고리에 걸어 휴대하거나 납작하게 눌러 가방이나 지갑에 넣고 다니다가 카메라 촬영 시에는 카메라 받침대로 사용할 수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