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판매량 7600만대 자랑하는 혼다 '슈퍼커브' 출시 임박

최상운 2013-05-1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혼다코리아(대표이사 정우영)는 15일 서울시 중구 소공로에 위치한 플라자 호텔에서 전 세계 모터사이클 중 가장 많은 판매량을 기록하고 있는 비즈니스 모터사이클 '슈퍼커브'를 공개하고 7월 중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비즈니스용 모터사이클인 슈퍼커브는 더욱 많은 사람들의 삶을 윤택하게 한다는 목표 하에 개발되었다. 지난 1958년 최초 개발 당시 혼다의 창업주인 혼다 소이치로가 개발 작업 전반에 참여하여 완성한 슈퍼커브는 혼다 기업 정신의 모체로, 혼다가 전세계적으로 사랑 받는 기업으로 성장하는데 있어 주춧돌 역할을 한 기념비적인 제품이다.
 
특히, 슈퍼커브는 최초 출시 이후 반세기가 넘는 시간 동안 전 세계 150개국 이상에서 누적판매대수 7600만대 이상을 기록할 정도로 품질과 내구성을 검증 받았다. 슈퍼커브는 타는 사람을 배려하여 제품을 만드는 혼다의 기술 이념을 실천하는 대표적인 모델로, 전 세계 비즈니스 모터사이클의 개발 콘셉트와 디자인, 그리고 기술까지 모든 분야에서 교본이 되어온 모델이다. 또한, 슈퍼커브는 타는 사람들로 하여금 이동의 편리성 및 경제성과 더불어 타는 즐거움을 선사한다.
 
최초 개발 당시부터 여성 운전자 및 비즈니스 용도로 개발된 슈퍼커브는 편리함의 대명사이다. 그리고 그 편리함을 더해주는 자동원심식 클러치 시스템이야 말고 가장 큰 특징이라고 할 수 있다. 자동원심식 클러치는 별도의 클러치 레버의 조작 없이 발목의 움직임으로만 변속할 수 있게 해준다.

또한, 개발 초기에 사람들의 호응을 얻은 특유의 기능적인 디자인은 현재까지도 계승되고 있다. 슈퍼커브는 레그 쉴드에서 리어 캐리어로 이어지는 S자 형태의 디자인과 낮은 차체 중심 및 승차가 쉬운 프레임으로 설계되었다. 특히 735mm의 낮은 시트고는 탑승자가 타고 내리기 쉽게 해주며, 리어 캐리어의 높이 또한 695mm로 낮게 설계되어 물건을 싣고 내리는 것이 더욱 편하다.

더불어 슈퍼커브는 획기적인 경제적 성능을 선사한다. 혼다의 독창적인 연료공급 장치인 PGM-FI((Programmed Fuel Injection)을 적용하여 63.5km/L의 놀라운 연비효율성을 제공한다. 특히, 최근에 발매한 슈퍼커브는 피스톤 냉각 효율을 증대시켜서 엔진 내구성이 비약적으로 향상되었다.
 
이처럼 슈퍼커브는 1958년 처음 출시한 이후 줄곧 같은 디자인으로 기능적인 모습을 유지하고 있으나, 사람들의 편리한 삶을 위해 성능과 기술의 진화를 거듭하고 있다.
 
혼다 슈퍼커브의 국내 판매 가격은 미정이며 혼다코리아 관계자는 "슈퍼커브는 소상공인들이 주요 고객층이기 때문에 합리적인 가격으로 판매할 계획이며 이를 위해 내부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