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리안 유모차·조이 카시트 등 '2013 베이비엑스포' 참가

신두영 2013-08-0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유아동기 자녀를 둔 엄마라면 매년 빠지지 않고 찾아가는 박람회가 있다. 임신과 출산, 육아정보, 교육정보를 한자리에서 살펴볼 수 있는 유아교육박람회가 바로 그곳.

수도권 내에서 개최되는 유아박람회 중 올해 하반기의 시작으로 '2013 미래 임신출산-유아교육박람회(이하 베이비 엑스포)'가 8월 8일(목)부터 11일(일)까지 4일간 일산 킨텍스에서 대규모로 열린다.

이번 베이비엑스포에 참가한 글로벌 유아용품 전문업체 에이원베이비(대표 이의환, aonebaby.co.kr)는 박람회 기간에 ▲대한민국 대표 유모차 브랜드 '리안' ▲네덜란드 프리미엄 브랜드 '뉴나' ▲영국감성 5성급 카시트 '조이' 등을 전시 및 할인 판매하고 푸짐한 사은품을 증정한다.

특히 고가의 외산 브랜드 제품을 뛰어넘는 품질로 소비자 시민모임으로부터 '만족' 등급을 획득한 리안 '스핀LX' 유모차를 비롯해 '스핀LX'에 새로운 색상을 적용한 스페셜 에디션을 선보이는 한편 리안 '에어'(AIR)와 리안 '버디'(BUDDY)를 새롭게 론칭한다.

리안 '에어'는 국내 브랜드 최초로 유모차의 4륜 모두에 완충장치를 적용하고 공기주입식 대형 에어 타이어를 적용한 제품으로 디럭스 유모차의 단점으로 꼽히는 시트 분리 후 접는 방식의 제품이 아닌 시트와 함께 원터치로 손쉽게 펴고 접을 수 있는 제품이다.

또 리안 '버디' 유모차는 가벼운 무게의 휴대용 유모차로 아이와의 외출이 잦은 휴가철에 더욱 유용한 제품이다. 퍼피레드, 윈디퍼플, 피터블루 등 3가지의 컬러로 출시된다. 에이원베이비는 리안의 신제품 론칭을 기념해 판매금액의 25%를 할인해주는 혜택과 푸짐한 사은품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영국 프리미엄 유아용품 브랜드 '조이(Joie)'의 스테이지스, 스테이지스LX 카시트도 출품된다. 조이 카시트는 신생아부터 7세(25kg) 전후의 아이들이 모두 사용할 수 있도록 아이의 신체 성장에 맞게 설계돼 경제성과 실용성을 두루 갖춘 제품이다.

특히 조이 카시트는 스타일리시한 디자인으로 세계적인 명성의 '2012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특별상을 수상하는 한편 소비자가 뽑은 '2013 한국소비자만족지수' 카시트 부문 1위에 선정되기도 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