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A 2013] 클립쉬, 블루투스 기반의 모바일 포터블스피커 'KMC 1' 선보여

신명진 2013-09-0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스피커 및 헤드폰 전문업체 클립쉬(www.klipsch.com)는 9월 11일까지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2013 국제가전박람회(IFA 2013)'에 참가해 블루투스 기반의 모바일 포터블 스피커 'KMC 1'을 선보였다.

블루투스를 이용해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이 제품은 한 손에 쏙 들어갈 만큼 작은 크기와 8가지의 생생하고도 부드러운 컬러가 매력적인 제품이다. 자사의 'aptX'기술을 적용해 스마트 디바이스와 페어링시에도 고음질의 사운드를 즐길 수 있다.

이와 더불어 'KMC 1'은 'DSP' 이퀄라이저를 채용해 40와트 스피커 포퍼먼스를 낼 수 있다. 이로 인해 볼륨레벨 전체에서 풍부한 베이스와 다이나믹한 사운드를 제공한다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이다.

'KMC 1'은 USB 포트를 통해 스마트폰과 태블릿의 충전이 가능하고, 3.5mm 입력단자를 통해 블루투스 소스가 아닌 음악재생도 가능하다. 이전에 연결됐던 최대 8개의 기기를 기억하고 있어 사용자가 편리하게 재연결할 수 있다. 내장된 리튬이온 배터리를 통해 8시간 사용이 가능하다.

<AVING Special Report Team for 2013 IFA : Kevin Choi, Paul Shin, Sujin Kim, Grace Kim, JIN Hongmei, KS Chun>

Global News Network 'AVING'

 

포커스 기사

전 세계를 휩쓴 코로나 바이러스는 우리의 일상을 송두리째 바꿔 놓고 있다.
'종로경찰서 관내 인력거군 오륙백명은 시내에 새로 등장하는 탁씨에 대한 대책을 논의하고 시위에 나섰다…. 시내 탁씨 운행 허가를 받은 야야촌(野野村)이 신청한 경성역 구내 탁씨 설치 허가를 불허했다.'
"중국 우한 지역에서 발생한 감염병이 대한민국 서울로 번질 수 있다" 지난해 12월 31일 캐나다 스타트업 '블루닷(BlueDot)'이 자사 서비스 이용 고객들에게 공개한 내용이다. 코로나19를 최초로 경고한 곳은
최근엔 '물세권'이 주목을 받고 있다. 더 빨리 오고, 더 저렴한 배송비로 물류 배송이 편리한 거주지 뜻하는 신조어다. 대표적인 곳은 서울, 인천, 경기도 등 수도권과 지방 광역시이다.
'군집주행(플래투닝, Platoonin)'이란? 2대 이상의 트럭이 하나의 대열로 자율 주행하는 것을 의미한다. 트럭이 도로 위에서 마치 기차처럼 달리는 기술이다. 추종 트럭의 운전자는 운전으로부터 완전히 해방될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