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A 2013] 밀레, 친환경 드럼 세탁기 W1시리즈 공개

신명진 2013-09-0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독일 가전기업 '밀레(Miele)'는 9월 11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2013 국제가전박람회(IFA 2013)'에 참가해 친환경 드럼 세탁기 'W1'시리즈를 공개했다.

'W1' 시리즈는 파워 워시 시스템(Power Wash System)과 세계최초의 2단계 액체세제자동투입시스템 트윈도스(TwinDos), 캡슐세제 투입 장치인 캡슐도스(Capdosing)를 새롭게 도입해, 세탁력은 향상시키고 세탁 소모 시간은 대폭 절감시킨 친환경 허니컴 드럼세탁기다.

이번 전시회에 처음 공개하는 'W1' 시리즈에 장착된 파워 워시 시스템(Power Wash System)은 섬유의 종류에 따라 알맞은 드럼의 작동리듬과 회전속도로 세탁물이 드럼 표면과 밀착되는 것을 돕고, 강력한 물살의 추가 분사를 통해 드럼 내부 중앙에 터널 형태의 물살을 형성해줌으로써 세탁물에 세제 성분을 고르고 빠르게 침투시켜 완벽한 세탁 효과를 보여준다.

트윈도스(TwinDos)는 2단계 액체세제 자동투입시스템으로 기본세제 삽입뿐 아니라 세척력 강화 보조세제 장치를 통해, 세탁이 진행되고 있는 과정 중에서 세제를 자동으로 투입할 수 있다. 옷감 깊숙이 세제를 침투시켜줘 보다 청결하고 지능적인 세탁이 가능하며, 최대 30%의 세제 절약 효과를 보여준다. 또 의류 색상을 구분해 별도로 사용하던 세제를 하나로 통합시켜, 번거로움을 줄였으며 세척 효과는 향상시켰다.

뿐만 아니라, 세계최초로 캡슐세제 투입장치시스템인 캡슐도스(CapDosing)를 'W1' 시리즈 허니컴 드럼세탁기에 적용시켜, 적당량의 세제를 사용함으로써 효율적인 세탁이 가능해졌다. 또 아웃도어용, 스포츠웨어용 특수세제 등도 캡슐로 제작돼, 필요 시 마다 간편하게 투입해 깔끔하게 사용할 수 있어 세제 사용의 편리성을 높였다.

밀레의 'W1' 허니컴 드럼 세탁기 시리즈는 1600rpm의 탈수속도와 밀레의 특허기술인 벌집 모양의 허니컴 드럼을 업그레이드 시켜 보다 넓어진 드럼 홀과 부드러워진 표면으로 옷감 손상이 없는 세탁이 가능하다. 탈수 과정에서도 높은 습도의 뜨거운 공기를 주입하는 기술인 1차 다림질(Pre-Ironing)기능을 새롭게 적용해 세탁 후에도 옷감에 발생하는 주름을 잡아줘 보다 섬세한 세탁이 가능해졌다.

<AVING Special Report Team for 2013 IFA : Kevin Choi, Paul Shin, Sujin Kim, Grace Kim, JIN Hongmei, KS Chun>

Global News Network 'AVING'

 

포커스 기사

위키백과에 따르면, '수확 체감(한계생산 감소)'은 경제학 용어로서, 일정 크기의 토지에 노동력을 추가로 투입할 때, 수확량의 증가가 노동력의 증가를 따라가지 못하는 현상이라고 설명하고 있다.
서울은 39.6도까지 올라 역시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고 밤에도 30도가 넘는 초열대야 현상이 계속되고 있다. 111년 국내 기상관측 사상 최고 기온을 기록이다.
6월 24일은 '전자정부의 날'이다. 1967년 6월 24일은 인구통계용 컴퓨터로 첫 행정업무를 처리한 날을 기념해서 2016년 기념일에 지정됐다. 세계에서 가장 빠르게 구축한 초고속 정보통신망을 기반으로 주민, 부
SF작가 필립 K 딕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 SF영화 '마이너리티 리포트(2002)'를 보면 거리를 지나갈 때마다 곳곳에 설치된 각종 생체인식 시스템이 개개인을 식별해서 저장된 정보에 따라 맞춤 광고를 한다.
'증강현실'이라는 용어는 1990년 보잉의 톰 코델(Tom Caudell)이 항공기 전선 조립 과정의 가상 이미지를 실제 화면에 중첩시켜서 설명하면서 최초로 사용한 것으로 문헌에 나타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