렉서스 '뉴 제너레이션 IS', EURO NCAP 안전성 최고등급 획득

최상운 2013-09-1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한국토요타는 EURO NCAP 신차 안전 평가 프로그램의 결과를 바탕으로 렉서스 '뉴 제너레이션 IS'에서 별 다섯의 최고등급을 받았다고 10일 발표했다.

성인 및 어린이 탑승자, 보행자, 안전장치 부문으로 나누어 다양한 테스트가 실시된 이번 평가에서 렉서스 뉴 제너레이션 IS는 모든 부문에서 우수한 점수를 획득했다.

특히 유로 NCAP는 성인 승객 부문 평가에서 IS가 측면 장벽 충격 테스트, 운전자와 앞자리 승객에게 제공되는 무릎 에어백의 보호역할과 목뼈의 골절 부상에 대한 방어에서 최고점수를 받았다고 강조했다.

또한 뉴 제너레이션 IS는 18개월과 만3살 어린 탑승자에게도 우수한 보호기능을 제공하여 최고점수를 받은 것을 비롯, 뉴 제너레이션 IS에 탑재된 팝업 후드와 범퍼가 높은 평가를 받아 보행자 부문 테스트에서 동급차량 중 최고점수를 획득했다.

렉서스에서 최초 개발된 이 안전시스템은 전면 범퍼에 설치된 센서를 이용해 보행자가 부딪혔을 때 이를 인지, 즉각 후드를 70mm 가량 열어 후드와 엔진 사이의 공간을 최대화하고, 보행자의 머리에 가해지는 충격 흡수를 위해 후드가 변형되도록 하는 첨단 안전장치이다.

렉서스 관계자는 "엄격한 차량 간 충돌 충격 호환 표준에 따르는 고강도 차체 구조와 운전석과 조수석의 무릎보호 에어백을 포함한 8개의 SRS 에어백을 기본으로 장착한 뉴 제너레이션 IS는 모든 주행상황 시나리오에 대비한 최상의 안전 성능을 제공하도록 고안되었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포커스 기사

미듬은 10월 31일(목)부터 11월 3일(일)까지 고양시 KINTEX 제1전시장에서 열린 '2019 G-FAIR KOREA (대한민국우수상품전시회)'에 참가해 3D Motion 진동 헤드로 피부 속 깊은 곳까지 관
마켓컬리는 2014년에 설립돼 2015년 5월 '샛별배송'이라는 이름으로 새벽 배송 서비스를 시작했다.
우리나라에는 많은 히트 영화와 드라마가 있습니다. 이러한 영화와 드라마는 저작권을 통해 많은 이슈를 낳아왔습니다. 이번에는 영화가 이슈화 되었고 저작권을 통해 또 한번 이슈가 되었던 사례에 대하여 알아보고자 합니다.
저자는 책에서 '공유 경제권'의 확대로 스마트폰, 웨어러블 디바이스, 일용 잡화, 속옷 등 극히 일부 상품만 소유권을 갖고 나머지 대부분은 공유권이 되어 비용 제로로 가는 새로운 경제 패러다임의 출현을 예측했다.
영화에서 시작하는 직무발명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