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토요타, 최단 기간 내 3만대 돌파 기념 다양한 이벤트 선보여

최상운 2013-10-1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토요타브랜드가 한국진출 4주년을 맞아 10월 19일부터 27일까지 총 9일간, '토요타 홈 커밍 데이(2013 TOYOTA Home Coming Day)'를 전국 토요타 전시장에서 실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2009년 10월 한국 시장에 진출한 토요타브랜드는 브랜드 출범 이후, 대지진 등 여러 가지 경영환경의 어려움 속에서도 수입 대중 브랜드로서 국내 수입차 시장의 대중화를 견인하였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우선 토요타는 2013년 9월 기준, 3만490대를 판매했다. 이는 지난 2003년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의 공식 판매량 집계 이후, 대중 브랜드로서 3만대를 넘어서는데 있어 최단기간이 소요된 것으로 확인됐다.

이러한 성과의 일등 공신은 단연, 캠리다. 세계인의 패밀리 세단 캠리의 명성에 걸맞게 국내에서도 지난 4년간 총1만5915대가 판매된 바 있으며, 수입자동차로서는 최초로 한국자동차기자협회가 선정한 '2013 올해의 차(Car of the Year)'에 선정되는 쾌거를 달성하기도 했다.

토요타 하이브리드의 성장도 눈부시다. 토요타 하이브리드 대명사 프리우스를 비롯, 캠리 하이브리드 등 토요타 하이브리드 모델은 지난 4년간 총 10,365대가 판매됐다. 토요타 단일 브랜드만으로 전체 수입 하이브리드 시장의 과반수를 이상을 차지하며 국내 하이브리드 최강자의 위치를 굳건히 지키고 있다.

또한, 2009년 출범 당시, 4개(캠리, 캠리 하이브리드, 프리우스, RAV4)였던 라인업은 소형스포츠카 86, 미니밴 시에나, 플래그쉽 아발론 등 10개로 늘어났다.

한국토요타는 토요타 브랜드에 보여준 고객들의 꾸준한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10월 19일(토)부터 27일(일)까지 9일간,기존 토요타 고객 및 전시장 방문 고객을 대상으로, '토요타 홈 커밍 데이(2013 TOYOTA Home Coming Day)'를 진행한다.

행사 기간 동안 전시장에 방문한 기존 고객들에게는 신형/구형 모델 키에 맞게 제작된 토요타 가죽 키 케이스를, 전시장 내 다트 게임에 참가한 모든 방문 고객들에게는 토요타 방석을 증정하는 등 다양한 기념품 증정과 이벤트가 진행된다.

뿐만 아니라 이번 '토요타 홈 커밍 데이(2013 TOYOTA Home Coming Day)'에서는 지난 1일 국내 공식 출시한 'THE ALL NEW AVALON' 시승행사를 통해 토요타 플래그쉽 세단을 경험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한다.

한편, 행사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www.toyota.co.kr) 및 전국 19개 전시장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토요타 브랜드 페이스북(www.facebook.com/toyotakorea)을 통해서도 기념품 응모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롯데렌탈의 렌터카 브랜드 롯데렌터카가 한국소비자포럼이 주관하는 2016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에서 '퍼스트클래스 브랜드'로 선정됐다.
현대차의 시내버스 모델 에어로시티가 첨단 안전사양을 한층 보강한 2017년형 모델을 새롭게 선보인 후 18일부터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혼다코리아가 18일 서울 그랜드 하얏트 호텔에서 뛰어난 효율성과 주행성을 겸비한 '어코드 하이브리드'를 공식 출시했다.
몽블랑은 1월 16일부터 20일까지 스위스 제네바에서 개최되는 제27회 국제 고급시계박람회에서 모터 스포츠 역사의 정신과 가치, 그리고 아름다움을 재현한 새로운 타임워커 컬렉션을 5종을 공개했다.
볼보자동차코리아가 지난 해 총 5,206대의 자동차를 판매하며 역대 최다 판매 기록을 세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