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토요타, 최단 기간 내 3만대 돌파 기념 다양한 이벤트 선보여

최상운 2013-10-1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토요타브랜드가 한국진출 4주년을 맞아 10월 19일부터 27일까지 총 9일간, '토요타 홈 커밍 데이(2013 TOYOTA Home Coming Day)'를 전국 토요타 전시장에서 실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2009년 10월 한국 시장에 진출한 토요타브랜드는 브랜드 출범 이후, 대지진 등 여러 가지 경영환경의 어려움 속에서도 수입 대중 브랜드로서 국내 수입차 시장의 대중화를 견인하였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우선 토요타는 2013년 9월 기준, 3만490대를 판매했다. 이는 지난 2003년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의 공식 판매량 집계 이후, 대중 브랜드로서 3만대를 넘어서는데 있어 최단기간이 소요된 것으로 확인됐다.

이러한 성과의 일등 공신은 단연, 캠리다. 세계인의 패밀리 세단 캠리의 명성에 걸맞게 국내에서도 지난 4년간 총1만5915대가 판매된 바 있으며, 수입자동차로서는 최초로 한국자동차기자협회가 선정한 '2013 올해의 차(Car of the Year)'에 선정되는 쾌거를 달성하기도 했다.

토요타 하이브리드의 성장도 눈부시다. 토요타 하이브리드 대명사 프리우스를 비롯, 캠리 하이브리드 등 토요타 하이브리드 모델은 지난 4년간 총 10,365대가 판매됐다. 토요타 단일 브랜드만으로 전체 수입 하이브리드 시장의 과반수를 이상을 차지하며 국내 하이브리드 최강자의 위치를 굳건히 지키고 있다.

또한, 2009년 출범 당시, 4개(캠리, 캠리 하이브리드, 프리우스, RAV4)였던 라인업은 소형스포츠카 86, 미니밴 시에나, 플래그쉽 아발론 등 10개로 늘어났다.

한국토요타는 토요타 브랜드에 보여준 고객들의 꾸준한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10월 19일(토)부터 27일(일)까지 9일간,기존 토요타 고객 및 전시장 방문 고객을 대상으로, '토요타 홈 커밍 데이(2013 TOYOTA Home Coming Day)'를 진행한다.

행사 기간 동안 전시장에 방문한 기존 고객들에게는 신형/구형 모델 키에 맞게 제작된 토요타 가죽 키 케이스를, 전시장 내 다트 게임에 참가한 모든 방문 고객들에게는 토요타 방석을 증정하는 등 다양한 기념품 증정과 이벤트가 진행된다.

뿐만 아니라 이번 '토요타 홈 커밍 데이(2013 TOYOTA Home Coming Day)'에서는 지난 1일 국내 공식 출시한 'THE ALL NEW AVALON' 시승행사를 통해 토요타 플래그쉽 세단을 경험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한다.

한편, 행사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www.toyota.co.kr) 및 전국 19개 전시장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토요타 브랜드 페이스북(www.facebook.com/toyotakorea)을 통해서도 기념품 응모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는 해운대 전시장을 부산 지역 최초의 디지털 쇼룸으로 리뉴얼 오픈했다고 밝혔다.
폭스바겐코리아는 공식 인증 중고차(VW Approved) 홈페이지를 오픈한다고 22일 밝혔다.
헬스케어 전문 브랜드 밸런스온은 지난 21일 서울 여의도 국회헌정기념관에서 진행된 '2018 대한민국 명가명품 대상'에서 헬스케어명가/세계일류제품 부문 대상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현대·기아차가 신차품질조사에서 최상위권에 오르며, 글로벌 최고수준의 품질경쟁력을 다시 한 번 증명해보였다.
현대자동차㈜가 버스 이용 승객의 안전을 위해 지자체와 함께 이달 26일까지 전국에서 운행 중인 현대차 시내버스 4천 여 대를 대상으로 '특별 안전 점검 서비스'를 실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