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경윤 리포터의 에너지대전] 삼진에스코, 애프리쿠스 'AP 태양열 집열기'

권세창 2013-10-1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삼진에스코(대표 윤형노, www.apricus.co.kr)는 16일부터 19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3 대한민국 에너지대전(Korea Energy Show 2013)-신재생에너지전'에 참가해 애프리쿠스 'AP 태양열 집열기'를 선보였다.

애프리쿠스(Apricus) 'AP 태양열 집열기'는 거의 모든 기후 조건에서 다양하게 적용할 수 있으며, 특히 하나의 파이프 손상시에 타 제품과 달리 전체가 아닌 해당 파이프만을 교체해 사용할 수 있다. 또한 과열로 발생한 배관 내부의 수증기를 별도의 동력없이 자연적으로 팽창탱크에 저장 및 순환함으로써 수증기 냉각을 위한 방열기 작동이 필요없다.

삼진에스코는 주한미군부대에 에너지절감 사업을 시공하는 전문 기업으로, 태양열과 태양광, 냉난방히트펌프, 전기조명 등 총괄적 에너지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한편, 이번 '2013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은 산업통상자원부 주최, 에너지관리공단 주관 전시회로 에너지 기후 신재생 분야의 최신 제품과 기술 및 정보 등 녹색교류의 장이 펼쳐지며, 에너지효율 및 기후변화, 신재생에너지 등 미래에너지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한눈에 볼 수 있다.

'2013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

Global News Network 'AVING'

 

산업 기사

지난 16일 오후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2014 중국 한단시 관광설명회 행사'가 열렸다.
감마누가 자체 기술로 광대역 측정장비인 'PIM Analyzer' 개발에 성공함으로써 이동통신 기지국 안테나 분야의 강소 기업으로 부상했다.
바이오플라스틱 선도기업 에코매스코리아가 환경부 장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본격적인 휴가철을 앞 둔 7월 둘째 주는 산업안전보건 강조 주간으로 안전관련 전시와 회의가 이어진다.
대양분산기는 벡스코에서 열린 부산국제수산무역엑스포에 참여해 다양한 분산기를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