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스파크EV, 국내 시장에서 본격 판매

최상운 2013-10-2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한국지엠주식회사(이하 한국지엠)가 순수 전기차 쉐보레 스파크EV(Chevrolet Spark Electric Vehicle)의 본격적인 국내 판매에 돌입한다 21일 밝혔다.

10월부터 스파크EV 내수 모델 생산을 시작한 한국지엠은 28일, 양산 1호차를 창원시에 업무용 차량으로 공급해 국내 시장 전기차 공공 및 민간 보급사업의 첫 물꼬를 틀 계획이다.

한국지엠은 이날 박완수 창원시장 등 시청 관계자를 창원공장으로 초청해 '스파크EV 양산1호차 전달식'을 갖고, 창원시는 '한국지엠의 날' 선포식을 통해 친환경 기업에 대한 지역 사회의 지원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연이어, 11월 1일 창원시 전기차 민간보급 대상자 선정 공개추첨과 동시에 제주도 민간 보급용 스파크EV를 출고함으로써 지자체 관용 차량을 넘어 일반 고객을 대상으로 한 본격적인 민간보급 사업에도 착수하게 된다.

한편, 지난 16일까지 열흘 간의 창원시 전기차 민간보급 접수 결과, 총 96대의 일반 신청 중 스파크EV가 30대(31.3%)를 기록해 국내 시장에 시판된 전기차 중 가장 뛰어난 성능과 경제성을 갖춘 모델임을 입증했다.

특히, 스파크EV는 일일 운행거리가 긴 기업 및 법인의 업무용 차량 구입 부문에서 가장 높은 호응을 얻어 경쟁 모델 대비 최장 주행거리와 짧은 충전시간을 원하는 고객들의 관심이 높음을 확인했다.

스파크EV는 국내 시장에 시판된 전기차 중 가장 뛰어난 성능(143마력, 105kW)과 경제성(1회 충전 주행거리 135km)은 물론, 국내 최장 제품 품질 보증기간(배터리 포함, 전기차 주요 부품 8년 또는 16만km 보증) 및 경쟁력 있는 가격(3990만원)으로 최고 수준의 경쟁력을 갖췄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기아자동차㈜는 27일 오전 인도 안드라프라데시州아난타푸르 지역에 공장 건설을 최종 확정하고, 인도 현지에서 투자계약 체결식을 가질 예정이라고 밝혔다.
현대자동차는 지난 26일 서울 본사에서 2017년 1분기 경영실적 컨퍼런스콜을 갖고, 올해 1분기 실적은 ▲판매 108만 9,600대 ▲매출액 23조 3,660억 원 ▲영업이익 1조 2,508억 원 ▲경상이익 1조
한국엡손은 27일 누구나 손쉽게 나만의 라벨을 만들 수 있는 가정용 라벨프린터 'LW-K200' 모델과 핸디 사이즈의 산업용 라벨프린터 'LW-Z700'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기아자동차㈜는 27일 서울 양재동 기아자동차 본사에서 컨퍼런스콜로 기업설명회를 열고 2017년 1분기 경영실적을 발표했다고 밝혔다.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지난 4월 1일부터 국내에 송출하고 있는 '더 뉴 볼보 크로스 컨트리'의 광고 캠페인이 시장에서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코딩교육용 스마트토이 '큐브로이드'는 특정한 기능을 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