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형차 MINI, 정비·수리비용 투명하게 공개

최상운 2013-10-2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BMW 그룹 코리아(대표 김효준)는 소형차 브랜드 MINI도 BMW와 마찬가지로 정비와 수리비용에 대해 문의할 수 있는 'MINI 인보이스 핫라인'을 개설한다고 밝혔다.

'MINI 인보이스 핫라인'은 수리과정에서 발생하는 수리 범위, 비용 등의 문의사항을 고객이 직접 온라인을 통해 문의하고, 관련 답변을 제공받는 프로그램으로 오류 발생시 차액에 대해 환불까지 가능하다.

MINI 고객이 'MINI 인보이스 핫라인' 홈페이지(www.mini-invoice.co.kr)를 통해 차대번호와 고객명, 인보이스 번호, 담당 딜러등의 정보와 더불어 문의 사항을 온라인으로 접수하면 BMW 그룹 코리아와 국가 공인 자동차 기능장으로 구성된 전문 심사위원단의 확인을 거쳐 최대 5일 이내에 답변을 제공한다.

문의대상은 MINI 고객이 직접 비용을 지급한 유상 수리(보험, MSI, 보증 제외)에 한하며, 인보이스 발행 후 3개월 이내의 부품가격과 공임, 수리 범위에 대한 적정성을 문의할 수 있다.

BMW 그룹 코리아 김효준 대표는 "이번 MINI 인보이스 핫라인 개설은 고객들이 가장 궁금해하시는 정비내역과 비용 등 차량수리에 대한 구체적인 정보를 고객과 직접적인 소통을 통해 정확하게 전달하고자 마련됐다"라고 하며, "MINI는 프리미엄 소형차 브랜드답게 이번 인보이스 핫라인을 통해 고객들이 더욱 만족하실 수 있는 차량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더욱 노력해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전기장비 전문 업체 에너웨이브는 차량 내에서 발생할 수 있는 악취 및 곰팡이를 사전에 차단할 수 있는 차량용 습기 제거기 '스마트 블로우 플러스(+)'를 출시한다고 19일 밝혔다.
현대자동차그룹이 하이브리드차의 주행 모터를 활용한 능동 변속제어(ASC; Active Shift Control) 기술을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고 19일 밝혔다.
넥센타이어(대표 강호찬)가 후원하고 KSR(대표 김기혁)이 주최하는 '2019 넥센스피드레이싱' 4라운드가 오는 21일 강원도 태백시에 위치한 태백스피드웨이(1 랩=2.5km)에서 개최된다.
2019년 상반기 국내 완성차 업체의 레저용 차량 판매량이 지난해 동기대비 5.8% 증가했다. 이는 중고차 SUV 시장으로도 이어지고 있다.
대한자동차경주협회(KARA)-슈퍼레이스가 오는 2019년 8월 31일부터 9월 1일까지 국제대회인 2019 아시아 짐카나 대회를 인제스피디움에서 유치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