닛산 대표 모델, 美 켈리블루북서 '2014 베스트 패밀리 카' 선정

최상운 2014-02-1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한국닛산㈜(대표 타케히코 키쿠치)의 대표 모델인 2014년형 알티마(ALTIMA)와 2014년형 패스파인더(Pathfinder) 등이 미국 자동차 전문평가기관 켈리블루북(Kelley Blue Book, KBB)이 발표한 '2014 베스트 패밀리 카(Best Family Cars of 2014)'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켈리블루북 '2014 베스트 패밀리 카'에는 가족친화적인 차량을 대상으로 한 전문가 평가에서 상위권에 오른 총 11개 브랜드 21개 차량이 평가 대상이 됐으며, 최종적으로 총 12개 차량이 선정됐다. 이번 조사는 켈리블루북과 함께 일하는 관계자들의 가족들이 직접 참여하고 그들의 피드백과 의견교환을 통해 결정됐다.

켈리블루북은 최근 2년간 새롭게 디자인된 닛산의 5개 주요 모델 중 주력 모델인 '알티마'와 '패스파인더'의 우수한 판매 실적과 그 성장세를 인정해 이번 상을 수여했다.

미국 10대 베스트 셀링카 중 하나인 '알티마'는 내실, 여유로운 공간, 편안한 앞∙뒤 좌석, 아동용 카시트 장착 및 탈착의 편리성 그리고 다이내믹한 주행 능력 등으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켈리블루북의 에디터들은 "전반적으로 이 차를 좋아하지 않을 이유를 거의 찾지 못했으며, 이 차량의 스포티함 또한 우리의 마음을 사로잡았다"고 설명했다.

한편, 닛산의 '패스파인더'는 작년 데뷔 이래 판매가 2배 넘게 뛰면서 패밀리카 구매자들을 사로잡았다. 이 차량의 성공요인으로는 여유로운 실내 공간, 충분한 화물적재 공간, 날카로운 내∙외부 디자인과 어라운드 뷰(Around View®) 모니터, 안정적으로 2열 좌석을 이동시킬 수 있는 '래치 & 글라이드(LATCH AND GLIDE™) 기능이 들어 있는 EZ 플렉스 시팅 시스템(EZ Flex™ Seating System) 등을 꼽았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카셰어링 브랜드 그린카는 SR과 업무협약을 맺고 수서고속철도 전용역에 업계 최초로 카셰어링 서비스를 제공한다.
BMW 그룹 코리아가 오는 20일 개장을 앞둔 서울 고가 보행길 '서울로 7017'을 향후 5년간 공식 후원하고 서울로 숲 조성에 기여하고자 일정 구간을 'BMW 숲'으로 구성한다고 밝혔다.
현대차가 우수한 가성비의 '2017 엑센트'를 19일 출시했다.
롤스로이스모터카가 19일 서울 청담 전시장에서 서울을 위해 특별 제작된 '고스트 서울 에디션' 모델을 전시 및 공개했다.
렉서스 코리아는 오는 5월 19일부터 21일까지 대명 소노펠리체에서 열리는 국제 승마대회 'May on a Horse'에 'RX450h'를 포함한 렉서스 차량을 협찬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