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MIECF 영상] BMW, 친환경 콘셉트 카 'BMW i3' 선보여

안미리 2014-03-2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BMW 마카오(www.bmw.com.mo)는 27일(목)부터 29일(토)까지 중국 베네치안 마카오 엑스포홀에서 열리는 '2014 마카오 국제환경포럼 & 전시회(2014 Macao International Environmental Co-operation Forum & Exhibition)에 참가해 전기 모터를 장착한 콘셉트 카 'BMW i3' 모델을 전시, 소개했다.

BMWi3은 연료전지 자동차로 100퍼센트 전기로 움직이는 자동차다. 스테인리스가 아닌 탄소 섬유, 플라스틱, 알루미늄 등의 재료로 만들어 무게가 1,200kg도 안 된다.

내부 시트는 플라스틱병을 재활용한 탄소섬유강화플라스틱으로 제작됐으며, 차 지붕 역시 재활용된 탄소섬유로 제작되었다. 차체 재료뿐 아니라 제작 과정도 친환경적이다. 탄소섬유 사용으로 스테인리스를 쓰지 않기 때문에 거대한 기계의 압착이 필요 없어 전기가 50% 절약된다. 또, 일반 스테인리스 차체의 경우 페인트 작업에 7일이 소요되나 열 전도성 플라스틱은 3일만에 작업을 마칠 수 있어 물이 절약된다. 게다가 i3은 풍력에너지를 사용해 제작되었다.

차체 디자인은 인체 공학적인 친근하고 아늑하다. 실용적인 크기라 좁은 공간을 주행하기에 용이하며 차 문은 양쪽으로 활짝 열려 전형적인 모델과는 달리 혁신적이다. 전기모터는 차량 후륜 차축에 장착돼 있으므로 왼쪽 문을 통해 오른쪽 운전석에 앉을 수 있도록 했다. 또한 경량화로 인한 안전성 보강을 위해 고강도 실내 공간이 적용돼 탑승자를 보호할 수 있도록 설계되었다.

한편, '2014MIECF'는 기업의 환경협력과 성장을 촉진하기 위해 '그린 산업 성장의 활성화(Energizing Green Business Growth)'라는 주제 아래, 그린포럼/그린전시/그린매칭/그린 퍼블릭 데이 및 다양한 기술참관 프로그램으로 구성됐으며, 에너지 효율/신재생에너지/그린빌딩/그린 모빌리티/물과 폐기물 관리 솔루션/환경 서비스 등 다양한 분야의 전시와 함께 한국을 포함한 22개 국가, 430개사가 참가했다.

전 세계 제품과 비즈니스 분야를 취재 및 보도하는 에이빙뉴스(AVING News)는 '2014MIECF′의 글로벌 미디어파트너로 참가, 기업들의 주요 제품을 현장 취재해 글로벌 시장에 보도한다.

-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쌍용자동차가 고객 전용 오토캠핑장에서 활기찬 새해를 기원하는 2020년 첫 쌍용패밀리데이(SFD)를 개최했다.
넥센타이어(대표이사 강호찬)는 서울 마곡에 위치한 중앙연구소의 '미디어 월'이 지난 17일 열린 '2019 앤워드'(&Award)에서 최고상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20일 밝혔다.
캐딜락(Cadillac)이 브랜드의 중요한 성장 모멘텀이 될 2020년을 맞아 주요 신차 도입 계획 및 경영 계획을 20일 발표했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대표 백정현)는 첨단 기술을 새롭게 적용한 랜드로버 프리미엄 패밀리 SUV 뉴 디스커버리 스포츠의 2월 공식 출시를 앞두고 사전계약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애스턴마틴 서울(기흥인터내셔널 대표 이태흥)은 오는 2월 5일 애스턴마틴의 첫 SUV인 'DBX'를 국내에 최초로 공개한다고 밝혔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