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 모바일기기 시장, 약 25억대 전망

박병주 2014-03-3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PC, 태블릿, 울트라모바일, 모바일폰 등 전세계 기기 출하량 전년대비 6.9% 증가한 25억 대 전망
- 안드로이드 기반 기기 올 한해 10억대 팔릴 전망∙∙∙ 전세계 태블릿 시장 북미 지역 성장세 완화 속 38.6% 성장
- PC 출하량 6.6% 감소, 모바일폰 출하량 2014년 19억 대 전망

컨설팅 기관 가트너(Gartner)는 PC, 태블릿, 울트라모바일, 모바일폰을 포함한 2014년 전세계 기기 출하량이 2013년 대비 6.9% 증가한 25억 대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가트너 책임연구원인 란짓 아트왈(Ranjit Atwal)은 "소비자와 기업 고객이 각 사용 패턴마다 적합한 기기가 무엇인지 정립해가면서 태블릿이 노트북을 대체하는 경향이 올해부터 감소할 것"이라면서, "이를 통해, 태블릿 같은 개별 전용 기기(dedicated device)나, 분리 가능하거나 전환 가능한 하이브리드 기기가 전체 기기 포트폴리오에서 어떤 부류로 자리잡는지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전체 기기 시장이 포화 상태에 이르기 시작하면서 마진에 대한 압박은 계속 증가할 것이며, 업체들은 시장 전반의 문제인 저마진에 대응하기 위한 다른 방법을 모색해야 할 상황이다. 가격 하락의 추세는 피할 수 없기 때문에, 소비자들은 가격 외에 기기가 지닌 다른 이점들에서 점차 가치를 찾고 있다. 예를 들어, 기존 태블릿 사용자들은 태블릿 교체 시 더 나은 연결성을 고려하는 반면, 첫 태블릿 구매자들은 더 작은 스크린과 더 나은 휴대성을 추구한다.

(표 설명: 출하량은 휴대폰, 울트라모바일(태블릿, 하이브리드, 클램쉘 등 포함)과 PC를 포함한다. 출처= 가트너)

전체 기기 시장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모바일폰은 출하량이 작년보다 4.9% 증가해 2014년에 19억 대에 이를 전망이다. 올 한해 동안 모바일폰의 성장은 프리미엄 휴대폰 시장의 저가폰과 일반 휴대폰 시장의 고가폰의 성장에 의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가트너의 대표 책임연구원인 아네트 지머만(Annette Zimmermann)은 "소비자를 매료시킬만한 하드웨어 혁신의 부족으로 2013년 한 해 동안 기기 교체 주기가 다소 길어졌지만, 신흥 시장의 경우에는 기기를 업그레이드 하는 추세가 두드러졌다"면서 "라틴 아메리카, 중동, 아프리카, 아시아 태평양과 동유럽 등지에서 기존 휴대폰을 신형으로 업그레이드하는 움직임이 활발했기 때문에 향후 얼마간은 성숙시장의 시장정체를 보완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2014년 전 세계 태블릿 시장은 북미를 제외한 나머지 시장에서 전반적으로 도입율이 빠르게 증가하며 38.6% 성장할 전망이다. 아트왈은 "애플의 영향력으로 인해, 지금까지의 태블릿 도입은 미국에 집중됐다. 다른 지역의 경우 브랜드 없는 저가의 소형 태블릿의 사용이 두드러지며 시장 역동성이 다른 양상을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올 한해 전 세계 전통적인 PC의 출하량은 2013년에서 6.6% 감소한 총 2억 7670만 대로 예상된다. 아트왈은 "PC 출하량은 감소 중에 있고, 노트북과 데스크톱 교체의 2/3만이 PC 수요로 남아있을 것이다. 남은 1/3의 대다수는 울트라모바일의 수요가 흡수할 것이며, 나머지는 아예 대체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운영체제(OS) 시장의 경우 북미지역의 iOS 태블릿 성장률이 둔화되며 애플이 제품 교체 주기에 활기를 불어넣을 필요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구글의 목표는 안드로이드의 기기 탑재를 늘리는 것으로, 2014년 10억 대의 안드로이드 기반 기기를 파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모바일 액세서리 기업 벨킨은 '아이폰 12 시리즈'와 '애플워치', '에어팟'을 동시 충전할 수 있는 맥세이프(MagSafe) 3in1 무선 충전기를 국내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
파인디지털(대표 김용훈)은 차량에 충격 발생 시 충격 발생 위치와 크기까지 안내하는 신기능 'AI 충격안내 2.0'을 선보인다고 5일 밝혔다.
5호선 오목교역에서 도보 30초 거리로 편리한 대중교통, 접근성을 갖춘 하이마트 오목교점은 철저한 방역관리가 시행되고 있는 프리미엄 스토어로 오코 'M.8', 디코어의 '씨러스', '스트라터스', '클라우드'를 쾌적
예쁘게 포장된 사탕을 선물하는 것도 좋지만, 오랫동안 간직할 수 있는 실속형 선물을 선사하고 싶다면 아트뮤(ARTMU)가 제안하는 '모바일액세서리'가 제격이다.
[부고] 김기대(에이빙뉴스 대표이사 발행인)씨 모친상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