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직원 위한 다목적 휴식공간 '스카이 가든' 오픈

윤주희 2008-06-1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SEOUL, Korea (AVING) -- <Visual News> 현대건설(대표 이종수 www.hillstate.co.kr)이 세계적 문화유산인 창덕궁이 한눈에 내려다보이는 옥상에 직원들을 위한 다목적 휴식공간인 '스카이 가든(Sky Garden : 옥상정원)'을 오픈, 직원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약 2,000여㎡ 규모로 조성된 '스카이 가든'에는 육상트랙을 비롯해 어깨근육 마사지기구, 등허리 지압기구, 허리근력 강화기구 등 다양한 운동기구들이 설치돼 임직원들이 점심시간이나 일과 후 시간 등을 이용해 운동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옥상 곳곳에 꽃길과 화단을 조성해 직원들이 탁 트인 하늘과 아름다운 궁궐을 배경으로 산책할 수 있도록 배려했으며, 직원들이 동료와 차를 마시거나 책을 읽을 수 있는 소규모 휴게공간도 조성했다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현대건설은 직원들과 함께 호흡하며 열린 경영의 장을 열어가기 위해 다양한 직원복지 공간을 확충해 가고 있다"며, "이번에 오픈한 스카이 가든의 경우도 매일 약 300여명의 직원들이 찾아와 휴식과 운동을 즐기는 등 회사의 새로운 명소로 자리 잡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현대건설은 지난 5월말 창립 61주년을 맞아 충청남도 서산에 위치한 현대서산농장에 '아산체육공원(峨山體育公園)'을 새롭게 조성하는 등 직원들이 쾌적하고 편안하게 근무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직원 복지시설을 확충해 가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