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친환경 콤팩트 SUV 컨셉트카 'C200' 공개

최민 2008-10-0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PARIS, France (AVING Special Report on 'Paris, Mondial de l'Automobile 2008') -- <Visual News>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사장 최형탁)가 2008 파리모터쇼를 통해 친환경 Compact SUV 컨셉트카 'C200'을 공개했다.

쌍용자동차의 새로운 컨셉트카는 최상의 탄탄함(Compact), 도심형(City), 편리함(Convenience) 등을 의미하는 'C'를 모티브로 도시형 감각을 살린 디자인으로 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쌍용자동차가 새롭게 개발한 파워트레인을 기반으로 최초로 선보이는 모노코크 타입의 도심형 SUV로서 환경 친화적인 Compact SUV의 전형을 제시한 모델이라고 회사측 관계자는 전했다.

성능면에서는 175마력 2,000cc엔진과 6단 수동 변속기에 쌍용자동차의 지능형 4륜 구동 기술을 융합시켰으며, 차기 유럽의 환경 규제인 EURO V 뿐만 아니라 CO2 배출 허용 기준을 충족시키는 친환경 모델이다.

한편, 쌍용자동차는 'Parc de EXPO' 제 3관에 미래 지향이면서도 고급스러운 콘셉트로 꾸며진 520m2의 부스에 차종들을 전시하고 있다.

< AVING Special Report Team for 'Paris Motor Show 2008': Justin Park >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