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ENTECH 2014] 영국전자, LNG 탱크 내부 감시하는 '초저온 카메라' 전시

권세창 2014-08-2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영국전자(대표 김배훈, www.youngkook.com)는 오는 27일(수)부터 29일(금)까지 3일 간 해운대 BEXCO에서 개최되는 '2014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ENTECH 2014)'에 참가해 극저온 상태의 LNG탱크 내부를 감시하는 '초저온 카메라'를 선보인다.

'초저온 카메라(Cryogenic Camera)'는 영하 162도 상에서 액체로 존재하는 액화질소 및 액화 LNG용액에 직접 잠수해 초저온 상태의 용기 및 함체 내부를 관찰하는 방수카메라이다.

주로 육상 LNG탱크, LNG 선박, FLNG 등 내부 벽면 상태를 관찰하기 위해 사용되며, 하부의 어안렌즈를 통한 전체 감시, 측면의 줌 카메라를 통해 20배 확대 집중 감시가 가능하다. 앞서 설명한 제품은 최초로 개발한 일본의 IHI중공업 카메라보다 50%이상 저렴할 것으로 보이며, 제품의 크기나 부피가 기존 제품에 비해 현저하게 작아 설치가 용이한 장점이 있다.

현재 이 제품은 작년 3회, 올해는 국제전시회 Gastech 2014, Sea Japan 2014에서 선보인 바 있으며, 앞으로 활발한 마케팅을 진행해 판로를 개척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올해로 8회째를 맞는 '2014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은 280개사 750부스의 역대 최대 규모로 개최되며, '환경산업관', '에너지산업관', '풍력특별관', 'SOLAR특별관', '전력특별관', '물산업특별관', '녹색제품관'으로 구성된다.

→ 'ENTECH 2014′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

Global News Network 'AVING'

 

산업 기사

삼우산업은 11월 11일(수)부터 13일(금)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0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이하 ENTECH 2020)'에 참가해 모듈형 공기청정기를 선보였으며 'BEST of 2020 국제환경에
옥광엔지니어링는11월 11일(수)부터 13일(금)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0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이하 ENTECH 2020)'에 참가해 부식방지 동벨브를 선보였다.
케이씨는11월 11일(수)부터 13일(금)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0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이하 ENTECH 2020)'에 참가해 선박부식방지 장치를 선보였다.
도원에이팩스는11월 11일(수)부터 13일(금)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0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이하 ENTECH 2020)'에 참가해 자동 로터리 스크린 슬러지수집기를 선보였다.
㈜링콘테크놀로지는 11월 11일(수)부터 13일(금)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0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이하 ENTECH 2020)'에 참가해 친환경 비금속 슬러지수집기를 선보였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