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듀! 하이서울페스티벌 2008 겨울 빛 축제

신현경 2009-01-1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SEOUL, Korea (AVING Special Report on 'Hi Seoul Winter Festival') -- <Visual News> 지난해 12월 19일 개막한 하이서울페스티벌 2008 겨울 빛 축제가 31일간의 일정을 마치고 18일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이번 축제는 '순백의 겨울, 순수의 서울'이란 주제아래 서울광장과 청계천을 중심으로 LED포토존, 희망의 빛 기둥, 별빛 스틀, 순백의 연못, 은백의 스크린 등이 아름답게 펼쳐져, 세계적인 경기 불황으로 그 어느 때보다 추운 겨울을 맞고 있는 시민들에게 조금이나마 희망과 위로의 빛을 선사했다.

축제에 사용했던 조명은 지난해 설치했던 루체비스타 대신 에너지 사용량이 루체비스타의 5% 수준인 발광다이오드(LED)를 설치, 은은하고 동양적인 분위기를 연출해 당초의 우려와는 달리 미적인면과 경제적인면 모두 시민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았다.

지난 한 달간 서울시민은 물론 외국인광광객들에게도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했던 청계광장에서의 축제 마지막 밤 풍경 이모저모를 소개한다.

(사진설명: 축제 마지막 밤인 18일 밤 청계천의 디지털스크린을 감상하는 시민들)

청계천 희망의 동심원

별빛 조명이 쏟아져 내리는 순백의 연못

청계천의 디지털 가든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