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광주 ACE Fair' 4만5천여명 방문하며 성황리 폐막

이해선 2014-09-2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국내 최대의 문화콘텐츠 전시회인 '2014 광주 ACE Fair'가 국내외 4만5000여 명의 관람객과 2억8000만 달러가 넘는 수출상담을 기록한 가운데 지난달 28일 4일 간의 일정을 마치고 폐막했다.

세계 40개국 420여개의 문화콘텐츠 기업이 참가해 최첨단 콘텐츠를 선보인 이번 전시회는 중국, 폴란드, 말레이시아 등 해외에서 221명의 바이어들과 1,757건의 라이선싱상담회(수출상담회)를 통해 2억8000만 달러의 수출상담을 기록, 국내 최고의 문화콘텐츠 유통마켓으로 자리잡았다.

특히 광주에 기반을 두고 있는 '빅펌킨'사와 중국 'Hollywood Digital Arts Research & Development Center'사는 3000만 달러 규모의 애니메이션 공동제작 투자협력 MOU를, 역시 광주 지역 업체인 '네온크리에이션'은 중국 'Winsing Company'와 70억 규모의 애니메이션 TV 시리즈 공동 제작 관련 MOU를 체결했다.

또한 국내참가 기업 중 '드림판다'는 중국 'Joyspoon Animation China'와 말레이시아 'Moondo SDN BHD Malaysia' 3자 간 영화 공동제작 계약을 체결했으며, 국내 K프로덕션과 중국 'Hebei Cheng Cheng Animation' 간 2000만 달러의 애니메이션 공동제작 투자협력 계약을 체결했다.

그 외 대교인베스트먼트는 '중앙애니메이션'에 갤럭시 키즈 프로젝트에 7억을 투자키로 하는 등 국내 기업 간의 거래도 활발히 이루어졌다.

학술행사로 디지털 콘텐츠의 가상현실과 증강현실에 대한 주제발표, 광주 문화산업 발전을 위한 세미나, 유명 영화감독과의 토크콘서트 등으로 구성된 'ACE 컨퍼런스 & 아카데미'가 아시아문화교류사업단 주관으로 개최됐으며 미래첨단 기술의 총아로 손꼽는 3D프린터 교육․체험프로그램은 학생 및 시민들로부터 큰 인기를 끌었다.

올해 처음으로 한국만화가협회 광주전남지부 주관으로 '만화&캐리커처 특별전'을 구성, 웹툰전, 삼국지 원화전, G20정상 캐리커처전과 함께 웹툰작가의 현장 즉석 캐리커처를 선보였다.

이와 같은 가시적 성과 이외에도 올해 광주 ACE Fair는 전시회 기간 동안 4만5000여명이 넘는 관람객들이 모였다. 보드게임, 코스튬플레이, 스피드스택스, e-스포츠대회, 초대형 수제 건담, 트릭아트 등 가족이 즐길 수 있는 각종 문화체험 행사를 개최하여, 시민참여형 전시회로 확고히 자리잡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광주시 관계자는 "이번 광주 ACE Fair는 참가업체 및 바이어 규모뿐만 아니라 상담실적에서 볼 수 있듯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문화콘텐츠 유통마켓으로 자리잡았고, 광주의 문화산업 발전을 위한 문화콘텐츠 최신정보 제공 측면에서도 상당한 호응을 얻었다"며 "앞으로 광주 ACE Fair를 대한민국을 뛰어넘어 세계적인 문화콘텐츠 전시회로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한편, 글로벌 뉴스네트워크 에이빙뉴스(AVING News)는 이번 전시회의 글로벌 미디어파트너로서 전시회 현장 뉴스를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 생생하게 전달하고, 모바일 시대에 영상 뉴스에 대한 중요성이 커짐에 따라 주요 기업과 제품, 기술을 영상뉴스로 보도했다.

→ '2014 광주 ACE Fair' 기사 보러가기

-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프리미엄와인 공급사 이지와인(대표 김석우, 권병국)은 친환경농법으로 만든 프랑스 와인 '말트레(Marterey)' 2종을 국내 독점 출시한다고 23일 밝혔다.
댄스 연습실 전문 '와스튜디오(대표 박찬우)'는 서울시 노원점을 오픈했다고 22일 밝혔다.
표정있는가구 에몬스(회장 김경수)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가구거리인 서울 논현동에 서울지역 최대 규모의 프리미엄 전시장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안경을 쓰고 있는 사람이 코로나19에 감염될 확률이 5배 낮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유기농 후추의 명가 '상떼피아'로 친숙한 (주)앤스상떼(대표 이인태)에서 국내 최초로 선보인 유기농 후추차가 차( 茶) 문화에 신선한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