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IS 2014] 호주 빅토리아 주, 자국 IT 기업 지원 공동관 운영

이윤 2014-10-2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호주 빅토리아 주정부(총독 알렉스 셔르노프(Alex Chernov))는 20일(월)부터 23일(목)까지 4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14 월드IT쇼(이하 WIS 2014)'에 전 세계적으로 인정 받고 있는 정보통신 및 디지털 콘텐츠, 웹/모바일 애플리케이션 개발 관련 자국 26개 ICT 기업들을 위한 공동관을 운영해 한국 기업들과의 투자 및 협력 가능성을 모색하고 긴밀한 파트너십을 지속적으로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빅토리아주는 호주 ICT산업의 중심지로 호주 ICT 산업 전체 인력의 1/3에 해당하는 약 9만1300명이 빅토리주에서 ICT산업에 종사하고 있으며  IBM, 마이크로소프트, 인텔, 에릭슨, 후지쯔, HP 등 다국적 기업들은 물론 호주 상위 20개 ICT 기업 중 11개를 비롯해 약 800여개 기업이 빅토리아 주에 소재하고 있다.

이번 전시회의 공동관 운영은  빅토리아주와 부산광역시의 자매결연 20주년을 맞이해 양 도시 간에 협력 관계를 더욱 공고히 할 뿐만 아니라 한국과 호주의 최근 상호 자유무역협정  체결로 인한 양 국가 간 전반적인 통상관계를 증진시키고 기업들 간에도 새로운 관계 발전의 장을 열고 비즈니스 협력이 강화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계획됐다.

이번에 공동관에 참가한 몇몇 기업들을 간단히 소개한다.

Advance Vision Technology(www.avtech.com.au)는 전문적인 ICT 솔루션 회사로 고객의 ICT 투자를 기획, 설치, 지원 및 관리하는 기업이다. 호주 멜번에 본사가 있고 중국과 베트남에 지사를 두고 아시아 태평양 지역 시장에 역점을 두고 있다. 시스템 통합, 프로젝트 관리, 소프트웨어 개발 서비스를 제공한다.

Bluedot Innovation(www.bluedot.com.ru)은 모바일 디바이스에 사용할 고도로 혁신적인 위치 서비스 소프트웨어에 초점을 두고 있는 연구 개발 기업으로 첨단 위치 기반 서비스 테크놀로지를 통해 차세대 위치 기반 사업, 비즈니스 혁신, 소셜 네트워킹을 지원하고 있다.

Cashtivity(www.cashtivity.com)는 협동적 놀이에 기반한 도서들과 애플리케이션들을 제작해 학생들이 회사 운영과 건전한 금융 거래에 대해 배울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교육 테크놀로지 회사로 2014년 5월 Silicon Valley Founder Institute로부터 호주 최고상(Best In Austrailia)을 수상했다.

Exablaze(www.exablaze.com)은 작업 대기 방지 하드웨어 및 네트워크 장치를 제작하는 회사로 북미, 유럽, 아시아 및 호주의 주요 시장에서 작업 대기 관련 선두적인 기업들이 선호하는 기업이다.

OptoTech(www.optotech.com.au)는 계측 산업에서 사용되는 맞춤형 고체 레이저(DPSS), 반도체 레이저 솔루션, OEM 레이저 시스템의 개발 및 상업화를 전문으로 하는 기업으로 레이저, 레이저에 기반한 시스템, 전자 및 광학 디자인 분야에서 전문 컨설팅 서비스와 실질적인 솔루션을 제공한다.

PaperCut Software(www.papercut.com)는 프린터 낭비를 줄이고, 환경을 생각하면서 경비를 절감하려는 기업을 상대로 프린트 관리 솔루션을 전문으로 하는 글로벌 소프트웨어 회사다. 전 세계120여 개국에서 20여개 언어로 번역 돼 5만명 이상의 고객이 이 회사 솔루션을 사용하고 있으며 뛰어난 확대성과 기능성을 갖추고 있어 대부분 프린터아와 복사기에 사용이 가능한 멀티 플랫폼이다.

Peercore IT(www.peercore.co.au)는 절차 간소화를 통해 기업의 수익성을 높이는 혁신적인 어플리케이션과 맞춤형 솔루션 개발을 통해 기업 비즈니스 솔루션을 공급하는 기업이다. 운송 관리 솔루션, 고객 관계 관리, 세일즈 자동화, 창고 관리 및 유통 등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Proximiti(www.proximiti.asia)는 위치 기반 서비스 플랫폼을 만드는 기업으로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기업체, 은행, 소매 업체 및 텔레커뮤니케이션 제공 업체들에게 많이 알려져 있다. 이 회사의 지리 분석 엔진은 복잡한 지리 공간 위치 자료를 분석해 주고 고객의 실시간 위치에 기반해 모든 웹사이트나 모바일 앱을 개인화 시켜 준다.

Senetas Corporation(www.senetas.com)은 네트워크의 성능을 유지하면서 네트워크를 통해 안전한 데이터 전송을 가능하게 하는 인증된 암호기 하드웨어를 전문적으로 다루는 회사로 세계에서 유일하게 Common Criteria(국제), FIPS(미국), CAPS(영국) 인증 등 세 가지 인증을 모두 획득한 제품을 보유한 기업이다. 이 암호기는 정부와 국방 용도 등 가장 민감한 데이터의 보안을 위해 사용된다.

SENKO Advanced Components(www.senko.com.au)는 광섬유 제조업체이자 어댑터와 커넥터 같은 컴포넌트에서부터 광 네트워크와 FTTx를 위한 장비 제공에 이르기까지 총체적인 고객 맞춤형 제품 솔루션을 제공하는 기업이다.

Streamline Solutions(www.ssolutions.com.au)은 고성능의 융통성 있고 안전한 클라우드 기반 애플리케이션인 Rapid Applications Development(RAD) 환경인 eTP Framework를 제작하는 업체로 eTP는 클라우드 기반 애플리케이션을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전달하는 혁신 기술이다.

Trimble Planning Solutions(www.trimble.com/alignment)은 인프라 시설 기획에 대한 종합적인 접근법을 개발해 공학, 환경, 사회, 경제적 요소를 동시에 대안적 분석에 사용할 수 있는 솔루션을 개발하는 회사다.  도로 및 철도 프로젝트의 환경적 및 사회적 영향을 최소화할 수 있는 방법을 파악해 건축비에 소요되는 세금과 프로젝트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Yellowfin International(www.yellowfin.com.au)은 글로벌 비즈니스 지능(BI) 및 분석 소프트웨어를 판매하는 기업이다.  웹기반 보고와 분석 솔루션을 제공하며 모든 플랫폼이나 장치에 사용 가능하고, 데이터 시각화, 로케이션 지능, 모바일, 통합 가능한 BI 분야에서 업계 선두 위치에 있는 기업이다.

Zoyu Digital(www.zoyudigital.com)은 동서양 시장 간에 디지털 경험을 공유하는 디지털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이다. 기업들이 소비자들이 애호하는 디지털 제품과 서비스를 만들고 디지털 브랜드가 디지털 경제에서 살아남을 수 있도록 기업을 지원한다.

한편, 미래창조과학부와 부산광역시가 주최하고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 한국무역협회 등이 주관하는 'WIS 2014'에는 삼성전자, LG전자, SK텔레콤, KT, 퀄컴, 시스코, EXFO 등 국내외 대표 ICT 리딩 기업들이 참가해 첨단 기술 및 신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이번 'WIS 2014'는 정보통신업계의 올림픽이라 불리는 '2014 ITU 전권회의'와 동시에 개최되어 주요 국가 정상을 비롯해 193개 국가 장관과 차관, 3000여명의 정부 대표단, ICT 기업 최고경영자(CEO) 등이 참관하며, 국내 ICT 기업의 글로벌 도약의 단초를 마련할 것으로 기대된다.

→'World IT Show 2014′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스마트 라이프 디지털가전 브랜드 바헤르츠(BAHZ)에서는 차량용 고속 무선충전 거치대 'WLSH01'을 9,900원의 파격적인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비앤드알산업자동화는 오는 10월 22일(화)부터 25일(금)까지 부산 벡스코(BEXCO)에서 열리는 '제21회 국제조선 및 해양산업전 (KORMARINE 2019)'에 참가해 알람 및 컨트롤 시스템, 에너지 관리,
모던텍은 10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 에 참가한다. 
마크포지드는 10월 16일(수)부터 18일(금)까지 3일간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열리는 'TCT Korea 2019'에 참가해 금속 3D 프린터를 소개할 예정이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에 참가할 MIK(MADE IN KOREA) 기업을 모집한다. MIK 프로젝트는 세계 시장 진출을 꿈꾸는 대한민국 혁신 스타트업에게 기회의 장이 될 것으로 예상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