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주도 4G 모바일 와이맥스, 북미 공세 강화

심명성 2009-04-0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LAS VEGAS, USA (AVING Special Report on 'CTIA Wireless 2009') -- <Visual News> 국내 주도 4G 이동통신 기술인 모바일 와이맥스가 북미 대륙 공세를 강화한다.

삼성전자는 4월 1~3일간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열리고 있는 북미 최대 통신 전문 전시회 CTIA 2009에서 '모바일 와이맥스 아메리카 대륙 벨트 구축' 이라는 목표를 선언했다.

삼성전자는 현재 미국 클리어와이어에 모바일 와이맥스 전국 상용 서비스를 위한 시스템 장비와 단말 등을 공급하고 있다.

삼성전자와 클리어와이어는 지난 9월 미국 최초의 모바일 와이맥스 서비스를 미국 동부 볼티모어 지역에서 개시한 바 있다.

최근 클리어와이어는 2010년까지 총 80개 도시에 1.2억명의 인구를 커버하는 모바일 와이맥스 네트워크 구축 계획을 발표하고, 통신업계 경험이 풍부한 윌리암 모러우를 새 CEO로 영입하는 등 모바일 와이맥스 사업을 강화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이러한 기세를 모아 모바일 와이맥스 진출 국가를 먼저 캐나다와 멕시코로 확대하고 장기적으로는 중남미를 포함한 미주 전역으로 확산해 나갈 전망이다.

삼성전자 네트워크사업부장 김운섭 부사장은 "현재 북미에서는 클리어와이어와 인텔, 컴캐스트 등 투자사들의 긴밀한 협력으로 모바일 와이맥스 시장이 크게 확대되고 있다"며 "산악과 도서 지역이 많고 인구 밀도가 낮은 중남미 지역에서도 모바일 와이맥스는 모바일 브로드밴드 서비스를 위한 최적의 서비스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아메리카 대륙의 많은 사업자들은 2.3GHz, 2.5GHz, 3.5GHz 등 각기 다른 주파수를 이용해 고정형 와이맥스 서비스를 제공 중이거나, 차세대 이동통신 서비스 도입을 검토 중이다.

한편, 삼성전자는 CTIA 기간 동안 모바일 와이맥스 서비스를 지원하는 다양한 기지국 라인업과 함께 모바일 와이맥스 MID '몬디(Mondi)' 등 다양한 형태의 단말 제품을 함께 전시했다.

< AVING Special Report Team for 'CTIA Wireless 2009' : Idea Kim, JB Shim, KS Jeon, Brain Park, Kevin Choi, Miso Kim, Jini Shim, Jeff Chung>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