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그린카전시회] 에이치엠지, 고효율 보조배터리 '파워캐리어'

이해선 2014-12-1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에이치엠지(대표 이해길)는 18일(목)부터 20일(토)까지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14 국제그린카전시회(GREEN CAR KOREA 2014)'에 참가해 차량용 휴대용 보조배터리 '파워캐리어'를 선보였다.

'파워캐리어(Power Carrier)'는 내비게이션이나 블랙박스 등 차량 주변기기들이 늘어나면서 차량 내부 배터리만으로는 부족한 전기를 공급할 수 있는 고용량 보조 배터리다.

총 257와트의 고용량을 자랑하는 '파워캐리어'는 동급 성능 타 제품 대비 가격을 10~20% 낮췄다.

DC 5V USB 단자 2개와 12V 시거잭 단자 2개, 12 DC잭 단자 1개가 내장된 이 제품은 블랙박스, 디지털 카메라, 태블릿 PC 등 다양한 기기와 호환이 가능하다.

또한, 듀얼 충전방식으로 전기가 없는 야외에서도 태양광 패널로 충전할 수 있어 차량용 외에 레저 캠핑용으로도 사용이 용이하다.

이 제품은 내년 1월 출시 예정으로 가격 단가를 낮추기 위해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판매될 방침이다.

에이치엠지 신승윤 연구원은 "현재 이 제품보다 더 용량이 큰 322와트의 보조 배터리도 테스트 과정만을 남기고 있다"며 "본래 전기자동차용 배터리를 주 품목으로 개발해온 회사인 만큼 배터리 제품력이 우수하다"고 밝혔다.

한편, 광주광역시가 주최하고 김대중컨벤션센터와 광주그린카부품산업진흥재단, KOTRA가 공동으로 주관하며, 산업통상자원부와 환경부가 후원하는 이번 전시회는 국내 유일의 그린카 전문 전시회다.

전시회의 전반적인 행사정보는 홈페이지(www.greencar.or.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부대행사 일정 및 참가기업의 부스배치도를 열람하면 효율적인 관람을 할 수 있다.

→ '2014 국제그린카전시회'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6월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대수가 5월 2만 3,272대 보다 17.5% 증가, 2019년 6월 1만 9,386대 보다 41.1% 증가한 2만 7,350대로 집계됐으며 2020년 상반기
국내 최장수 모터스포츠 대회 코리아스피드레이싱(KSR)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3개월간 연기했던 대회의 개막전을 개최한다.
쌍용자동차가 11번가와 협력, 리미티드 에디션을 비롯한 티볼리 전 모델을 비대면(untact) 구매할 수 있는 맞춤형 구매혜택을 제공한다.
시트로엥이 현지시각 지난 달 30일, 해치백과 SUV를 새롭게 해석한 크로스오버 '뉴 C4'와 전기차 버전인 '뉴 ë-C4(뉴 이씨포)'를 온라인 론칭행사를 통해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폭스바겐코리아의 베스트셀링 SUV 티구안이 지난 6월 총 1,200대 이상을 판매하면서 수입 SUV 모델 중 최초로 누적 판매 5만 대를 돌파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