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그린카전시회 영상] 그린오토테크, 연료비 획기적으로 줄인 'CNG 자동차'

취재2팀 2014-12-2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그린오토테크(www.gatngv.com)는 지난 18일(목)부터 20일(토)까지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4 국제그린카전시회(GREEN CAR KOREA 2014)'에 참가해 친환경적이고 경제적인 'CNG 자동차'를 소개했다.

그린오토테크는 환경친화적인 자동차 분야에 연구·개발을 집중하고 있는 기업으로 CNG(압축천연가스)를 자동차의 주연료로 사용해 연료비를 획기적으로 절감할 수 있는 연료공급계통 시스템을 개발 완료했다.

이 시스템을 장착한 자동차는 CNG 연료를 주 원료로 사용하고, CNG 연료가 다 소모되었을 시 기존의 가솔린 또는 LPG 연료로 전환 운행되어 60~70%정도 연료비를 절감할 수 있으며 절소산화물 등 오존 영향 물질이 70% 이상 저감된다.

한편, 광주광역시가 주최하고 김대중컨벤션센터와 광주그린카부품산업진흥재단, KOTRA가 공동으로 주관하며, 산업통상자원부와 환경부가 후원한 이번 전시회는 국내 유일의 그린카 전문 전시회다.

'2014 국제그린카 전시회'에서는 완성차를 비롯해 자동차 관련 제품과 서비스를 선보였으며, '국제 그린카 및 스마트카 기술포럼', '자동차 100만대 융합전장부품 세미나', '전기차 리더스포럼'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함께 진행됐다.

→ '2014 국제그린카전시회'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박은정 기자

-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6월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대수가 5월 2만 3,272대 보다 17.5% 증가, 2019년 6월 1만 9,386대 보다 41.1% 증가한 2만 7,350대로 집계됐으며 2020년 상반기
국내 최장수 모터스포츠 대회 코리아스피드레이싱(KSR)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3개월간 연기했던 대회의 개막전을 개최한다.
쌍용자동차가 11번가와 협력, 리미티드 에디션을 비롯한 티볼리 전 모델을 비대면(untact) 구매할 수 있는 맞춤형 구매혜택을 제공한다.
시트로엥이 현지시각 지난 달 30일, 해치백과 SUV를 새롭게 해석한 크로스오버 '뉴 C4'와 전기차 버전인 '뉴 ë-C4(뉴 이씨포)'를 온라인 론칭행사를 통해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폭스바겐코리아의 베스트셀링 SUV 티구안이 지난 6월 총 1,200대 이상을 판매하면서 수입 SUV 모델 중 최초로 누적 판매 5만 대를 돌파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