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에너지엑스포 2015] 창호전문기업이 소개하는 창호의 진화, '알루이엔씨'

이윤 2015-04-0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알루이엔씨(대표 홍성철, www.aluenc.com)는 1일(수)부터 3일(금)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대한민국 대표 신재생에너지 전시회인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태양광 창호 BIPV(Building Integrated PhotoVoltaic Solution) Hi-per Solar를 선보였다.

창호 전문 기업인 알루이엔씨가 삼중유리창호에 이어 선보인 태양광 창호는 공공건물 신재생 에너지 설치 의무화와 맞물려 건설업계의 관심이 증대되고 있는 분야다.

태양광 창호는 투과형 박막 모듈로써 조망이 가능하고 결정형과 같은 그림자 현상이 없어 균일한 실내조도 유지 또한 가능하다. 효과적인 채광 및 차양 효과로 주간 조명 전력을 절감할 수 있으며 복층형 구조로 단열 효과를 높일 수 있어 냉난방 부하를 감소시킨다는 것이 회사측의 설명이다.

또한, 가시광선 파장대에 반응해 약한 산란광에도 반응하므로 발전 시간이 증대되고 다양한 각도로 시스템 설치가 가능해 균일한 빛이 투과됨으로써 실내의 쾌적성을 도와준다.

알루이엔씨는 국가적 차원에서 에너지 효율이 낮은 노후화된 민간 건물에 대해 고성능 창호로 리모델링 시 정부에서 공사비를 보조하는 그린리모델링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한편, 대구광역시와 경상북도가 주최하고, 한국신재생에너지협회, 한국태양광산업협회, 한국풍력산업협회, 한국수소산업협회 등 4개 주요 협회가 공동 주관하는 이번 전시는 중국과 일본에 이어 아시아 3번째 규모의 신재생 에너지 전시회로 총 26개국 300여개사가 참가하고 있다.

또한, 전시뿐만 아니라 다양한 비즈니스 콘퍼런스와 포럼 등이 열려 약 2만5,000명의 참관객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글로벌 뉴스네트워크 에이빙뉴스(AVING News)는 이 전시회의 4년 연속 글로벌 미디어파트너로서 전시회 현장 뉴스를 글로벌 시장에 생생하게 전달한다. 또한 모바일 시대에 영상 뉴스에 대한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주요 기업과 제품, 기술을 영상뉴스로 보도하고 있다.

→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영상설명: '제12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현장 스케치)

-

Global News Network 'AVING'

 

산업 기사

제이에스피브이는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대한민국 대표 신재생에너지 전시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휴대 간편한 3w태양광 모듈 LED전등 세트를 선보였다.
휴니텍은 1일부터 3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대한민국 대표 신재생에너지 전시회인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수직축 소형 풍력 발전기 'HiVAWT'를 선보였다.
아바코는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다양한 진공 증착 장비와 기술력을 소개했다.
파랑종합건설은 1일부터 3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대한민국 대표 신재생에너지 전시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서 부대행사로 진행되는 신제품·신기술 발표회에 참여했다.
윈드파크는 1일부터 3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대한민국 대표 신재생에너지 전시회인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풍력 에너지 효율을 극대화할 수 있는 수직축 풍력 발전 장치를 소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