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2015 상하이모터쇼서 '신형 911 GT3 RS' 선보여

최상운 2015-04-2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포르쉐는 2015 상하이모터쇼서 스포츠카와 레이스카의 경계를 허문 신형 '911 GT3 RS' 모델을 공개했다.

911 GT3 RS는 일상적인 주행에 적합한 도로 주행용 911에 최대한으로 적용될 수 있는 최첨단의 모터스포츠 기술을 접목시켰다. 드라이브 시스템, 에어로 다이내믹, 경량 디자인 등 대규모의 수정을 통해 911 GT3보다 성능이 강화됐다. 또한 뉘르부르크링 노스루프에서 7분 20초의 랩타임을 기록하며, 카레라 GT 수퍼 스포츠카가 같은 곳에서 달성했던 7분 29초의 역사적인 기록을 갱신했다.

911 GT3 RS는 최고 500마력(368kW)의 출력과 최대 460Nm 토크를 자랑하는 4리터 6기통 엔진과 특별히 개발된 PDK 변속기를 장착했다. 특히 엔진은 911 시리즈에 탑재된 자연흡기 직분사 엔진 중 최대 배기량과 최고 출력을 자랑하며,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3.3초, 200km까지 10.9초 만에 가속한다.

NEDC 기준 복합연비는 12.7 l/100km다. 기존 수동 변속기의 클러치를 밟는 것과 같은 '패들 중립(paddle neutral)'을 통한 디클러칭이나 핏스피드(Pit Speed) 버튼 조작을 통한 속도 제한 기능은 모터스포츠에 적합하도록 만들어졌다. 이런 기능은 드라이빙 다이내믹이라는 측면에서 드라이버에게 자유로운 드라이빙 여건을 만들어주고, 서킷 레이스트랙 주행에서는 드라이버를 보조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911 GT3 RS는 인텔리전트 경량 디자인이 탄생시킨 작품이다. 처음으로 루프에 마그네슘이 적용됐고, 엔진과 적재공간 리드에는 탄소 섬유가 쓰였다. 다른 부품에도 대체 소재를 사용해 경량화를 추구했다. 그 결과 911 GT3 RS는 911 GT3에 비해 약 10kg정도 가벼워졌다.

또한 경량화된 루프로 인해 차량의 전체적인 무게중심이 낮아져 횡방향 역학을 더욱 향상시켰다. RS 라인만을 위한 추가적인 에어로 다이내믹 부품과 911 터보에서 비롯된 바디는 911 GT3 RS를 레이스 카 드라이빙 머신에 가까운 모델로 만든다. 거의 노면에 닿을 정도로 확장된 프런트 스포일러 립과 대형 리어 윙은 포르쉐 911 GT3 RS가 지닌 압도적인 분위기를 증폭시킨다.

폭 30cm의 넓은 굴절선은 탄소 섬유 강화 플라스틱(CRFP) 보닛에서 마그네슘 루프까지 중앙을 따라 이어진다. 이 부분은 공랭식 엔진을 탑재한 클래식 911 모델 적재공간 리드의 굴절선을 상징하는 디자인으로, 현재는 911 GT3 RS에서 가장 큰 두 가지 경량화 부품을 나타낸다. 그 밖의 특징으로는 다른 정통 모터 스포츠카처럼 윙 상단까지 뻗은 911 GT3 RS만의 독특한 프런트 휠 아치 에어 벤트가 있다. 이 에어 벤트는 프런트 액슬의 다운포스를 증가시킨다.

911 GT3 RS의 섀시는 드라이빙 다이내믹과 정확성을 극대화시키도록 튜닝됐다. 리어 액슬 스티어링과 완전 가변형 리어 액슬 디퍼렌셜 락을 포함한 포르쉐 토크 벡터링 플러스를 탑재해 민첩성과 역동성이 개선됐고, 더 넓어진 프런트와 리어의 윤거로 인해 롤 안전성이 911 GT3보다 우수해졌다. 또한 911 GT3 RS에는 911 시리즈에 사용되는 타이어 중폭이 가장 넓은 타이어가 기본으로 장착된다. 그 결과 더욱 민첩한 턴이 가능하고 빠른 속도로 코너를 공략할 수 있다.

알칸타라 소재를 사용한 911 GT3 RS의 인테리어 디자인은 현재의 911 GT3를 기반으로 한다. 918 스파이더의 카본 버킷 시트에서 착안한 풀 버킷 시트를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이 외에도 앞 좌석 뒤에 볼트로 고정시킨 롤 케이지, 배터리 마스터 스위치 예비장치, 별도로 제공되는 운전석 6점식 안전장구, 소화기 및 소화기 거치대로 구성된 클럽 스포츠 패키지가 기본으로 제공된다.

옵션으로 제공되는 스포츠 크로노 패키지에는 내장 타이머와 스마트폰을 위한 포르쉐 트랙 프리시전(Porsche Track Precision) 앱이 포함된다. 트랙 프리시전 앱은 GPS를 이용해 랩타임을 자동 측정하고, 차량 속도, 횡가속, 종가속/종감속 등의 다양한 주행 데이터가 스마트폰에 기록된다. 이 앱을 사용해 데이터를 공유하거나, 다른 드라이버의 데이터와 비교할 수 있다.

911 GT3 RS의 국내 판매 가격은 2억 3,720만원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6월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대수가 5월 2만 3,272대 보다 17.5% 증가, 2019년 6월 1만 9,386대 보다 41.1% 증가한 2만 7,350대로 집계됐으며 2020년 상반기
국내 최장수 모터스포츠 대회 코리아스피드레이싱(KSR)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3개월간 연기했던 대회의 개막전을 개최한다.
쌍용자동차가 11번가와 협력, 리미티드 에디션을 비롯한 티볼리 전 모델을 비대면(untact) 구매할 수 있는 맞춤형 구매혜택을 제공한다.
시트로엥이 현지시각 지난 달 30일, 해치백과 SUV를 새롭게 해석한 크로스오버 '뉴 C4'와 전기차 버전인 '뉴 ë-C4(뉴 이씨포)'를 온라인 론칭행사를 통해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폭스바겐코리아의 베스트셀링 SUV 티구안이 지난 6월 총 1,200대 이상을 판매하면서 수입 SUV 모델 중 최초로 누적 판매 5만 대를 돌파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