렉서스, 2015 상하이모터쇼서 4인승 로드스터 'LF-C2' 콘셉트카 공개

최상운 2015-04-2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렉서스가 2015 상하이모터쇼서 4인승 로드스터 LF-C2 콘셉트카를 공개했다.

LF-C2 콘셉트카는 고급스러운 스타일의 2+2 시트 레이아웃이 적용됐고, 빛의 각도와 유형에 따라서 외관 표면이 다양한 색상으로 표시돼 오픈 탑 럭셔리 GT의 존재감을 더욱 살아나게 했다.

실내 디자인은 럭셔리함을 강조했으며 로드스터임에도 불구하고 넓은 승차 공간을 확보해 편리함을 더했다.

V8 5.0L 가솔린 엔진과 전기모터를 결합해 최고출력 467마력의 성능을 내며,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h는 4.5초만에 도달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6월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대수가 5월 2만 3,272대 보다 17.5% 증가, 2019년 6월 1만 9,386대 보다 41.1% 증가한 2만 7,350대로 집계됐으며 2020년 상반기
국내 최장수 모터스포츠 대회 코리아스피드레이싱(KSR)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3개월간 연기했던 대회의 개막전을 개최한다.
쌍용자동차가 11번가와 협력, 리미티드 에디션을 비롯한 티볼리 전 모델을 비대면(untact) 구매할 수 있는 맞춤형 구매혜택을 제공한다.
시트로엥이 현지시각 지난 달 30일, 해치백과 SUV를 새롭게 해석한 크로스오버 '뉴 C4'와 전기차 버전인 '뉴 ë-C4(뉴 이씨포)'를 온라인 론칭행사를 통해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폭스바겐코리아의 베스트셀링 SUV 티구안이 지난 6월 총 1,200대 이상을 판매하면서 수입 SUV 모델 중 최초로 누적 판매 5만 대를 돌파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