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메가쇼 2015 시즌1] 삼겹살 구울 때 기름 안 튀는 후라이팬 '트윈그릴'

권세창 2015-06-2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파티세일코퍼레이션(www.twingrill.co.kr)은 오는 25일(목)부터 28일(일)까지 4일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MEGA SHOW 2015 시즌1(이하 메가쇼 2015 시즌1)'에 참가해 기름이 튀지 않고 동전의 앞뒷면처럼 양쪽면을 모두 활용하는 2 in 1 그릴팬 '트윈그릴'을 선보인다.

일반 가정집에서 후라이팬에 삼겹살을 굽게 되면 기름이 배출되지 않아 여기저기 기름이 튀거나 연기가 나고 주변이 기름으로 변하기 십상이다. 하지만 마땅히 방법이 없다. 형광물질의 휴지로 닦아도 꺼림직하고 전기그릴을 사용하자니 번거롭고 귀찮다.

하지만 트윈그릴을 사용하면 고기를 굽는 그릴면은 고기가 익으면서 자연스럽게 낮은 쪽으로 기름이 흘러내린다. 그릴 바깥쪽으로 기름이 배출되는 8개의 배출구로 기름뿐 아니라 불순물까지 배출되기 때문에 연기도 나지 않는다.

고기를 굽는 그릴본체 가운데를 10mm 더 두껍게 설계했다. 열 보존율을 길게 해서 고기의 육즙이탈을 막아 불을 꺼도 육즙이 빨리 빠지지 않고 부드럽게 유지시켜준다.

평소에는 계란, 스팸, 생선, 두부 등 구이요리를 할 때는 후라이팬면을 사용하고 고기를 구울 때는 뒤집으면 그릴로 바로 사용할 수 있다. 트윈그릴은 티타늄 3중 코팅으로 불이 직접 닿아도 코팅이 벗겨지거나 변색되지 않는 뛰어난 내구성을 가졌다.

사용방법은 그릴윙에 물 한 컵을 붓고 가스레인지 중불로 가열한 다음 고기를 올려 놓거나 기타 재료로 요리하면 된다. 일반 후라이팬과 방법은 유사하다. 세척은 중성세제로 물 세척 후 건조 후 보관하면 된다.

트윈그릴은 양쪽면을 모두 활용하는 팬으로 '고기를 구울 때 기름이 튀지 않고 배출되며 연기가 나지 않는 그릴'로 특허출원 됐다. 특허를 출원한 김해중 변리사는 "아이디어가 독창적이면서 물리적, 과학적 원리가 적용된 제품으로 시장에 큰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산업진흥원이 후원하고 메가쇼가 주최하는 'MEGA SHOW 2015 시즌1'은 '주부가 꿈꾸는 리빙, 주방, 생활용품의 모든 것!' 이라는 슬로건으로 일산 킨텍스 제2전시장 7홀에서 열리며 리빙, 라이프스타일, 키친, 푸드, 뷰티&헬스 품목 등이 전시된다.

→ '메가쇼 2015 시즌1' 뉴스특별페이지 바로가기

-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표정있는가구' 에몬스(대표이사·회장 김경수)는 고급 소재를 적용한 오더 메이드(주문제작) 방식의 프리미엄 소파 리젠스 '블루' 컬러를 선보였다.
뉴나가 '사랑의 불시착' 이후 방영하는 tvN 주말 드라마 '하이바이, 마마!' 협찬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탈리아 럭셔리 워치메이커 파네라이가 강력한 파워 리저브를 탑재한 새로운 타임피스를 선보인다.
에스뷰는 '투명 페이스실드' 이미테이션 제품들이 기승을 부리고 있어 해당 제품에 대한 모니터링 강화 활동에 돌입한다고 24일 밝혔다.
몽블랑(Montblanc)이 2020 시계 신제품 중 헤리티지 컬렉션 제품 3종을 공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