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 3D프린팅] 대림화학, 자체 개발한 3D프린팅 전문 소재 활용한 응용분야 소개

박승현 2015-06-2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전자소재기업 대림화학(대표 신홍현, www.dlchem.co.kr)은 24일(수)부터 26일(금)까지 3일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인사이드 3D프린팅 콘퍼런스 & 엑스포 2015(Inside 3D Printing Conference & Expo 2015, 이하 '인사이드 3D프린팅')에 참가해 3D프린터 전문 소재를 활용한 정보통신기술(ICT)융합, 바이오메디칼 등 다양한 응용분야 및 프린팅 기술을 선보였다.

전자소재기업 대림화학은 39년의 축적된 경험과 노하우를 기반으로 3년 전부터 3D프린팅 산업의 소재분야를 조사 및 검토 시작했고, 외국의 3D프린팅 소재를 똑같이 만들어 대림화학만의 친환경소재를 적용해 국내 시장에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 및 공급해왔다.

다양한 3D프린팅 소재를 개발 및 생산하는 기업으로  발돋움한 대림화학은 이번 전시회를 통해  다양한 맟춤형 3D프린팅 소재뿐 아니라  3D프린팅 기술을 소개했다.

(사진설명: 3D프린팅 소재(탄성소재)를 활용한 다양한 디자인의 웨어러블 밴드(ICT 접목가능), 기능성 신발 밑창)

(사진설명: 3D프린팅 소재(PETG소재) 응용- 치아 보철용)

(사진설명: 바이오 프린터)

본 제품(기술, 서비스)은 국내 기술을 바탕으로 제작되어 올해 에이빙뉴스에서 기획하는 특집 플랫폼 'Made in Korea'에 선정됐다. Made in Korea는 국내의 우수 제품(기술, 서비스)을 전 세계에 널리 알리려는 일환으로 기획된 에이빙뉴스만의 차별화된 뉴스 플랫폼이다.

한편, 3D프린팅 콘퍼런스 & 엑스포 2015에서는 미국의 스트라타시스(Stratasys), 아일랜드의 엠코어 테크놀로지(MCor Technologies), 독일의 SLM 솔루션즈 등 세계 유수 기업의 제품과 국내 3D프린팅 선두 주자인 로킷(Rokit), 대림화학, 헵시바, HDC, TPC 메카트로닉스, 아나츠 등 약 70여 기업의 신제품을 만나볼 수 있다.

→ '인사이드 3D프린팅 콘퍼런스 & 엑스포 2015' 뉴스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반도체 업계와 하이테크 업계에 첨단 소재 및 공정 솔루션을 공급하는 글로벌 선도기업 인테그리스(Entegris, Inc.)가 최첨단 반도체 제조에 반드시 필요한 CDS에서 정전하를 제거한 새로운 유체 관리 시스템을
HMM(대표이사 배재훈)이 국내 해운업계 최초로 '선박종합상황실(Fleet Control Center)'을 23일 오픈했다.
'바이오플러스-인터펙스 코리아 2020'이 오늘 9월 23일 '무관중 온라인' 행사로 개막했다.
현재 최고 산업이라고 할 수 있는 반도체 산업에서 AI 기술로 품질불량을 사전에 예측하여 반도체의 수율을 증가시키고, 인력을 호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는 기술을 ㈜에이아이비즈에서 연구개발중에 있다.
4차 산업 혁명시대의 핵심인 IOT 및 ROBOT 교육을 위한 SW/HW 교육의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는 시점이다. 더불어 전세계 코로나 19 확산에 따라 비대면 EduTech 시장이 확대되고 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