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 3D프린팅 영상] 헵시바주식회사, 주얼리 전용 3D프린터 'MIICRAFT' 선봬

취재2팀 2015-06-2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헵시바주식회사(대표 이명구, www.veltz3d.com)는 24일(수)부터 26일(금)까지 3일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인사이드 3D프린팅 콘퍼런스 & 엑스포 2015(Inside 3D Printing Conference & Expo 2015, 이하 '인사이드 3D프린팅')'에 참가해 주얼리 전용 3D프린터 'MIICRAFT'를 선보였다.

'Miicraft'는 작은 3D 프린터에서 사용자 위주의 편리한 기능으로 재료의 공급 및 회수, 모델출력, 후처리(Curing)까지 장비 내에서 완성되는 올인원 시스템이다. DLP 방식인 소형정밀 제품으로 고해상 출력이 가능하다.

조형 가능한 크기는 가로 43㎜, 세로 27㎜, 높이 180㎜ 정도로 주얼리 가공에 충분하다. 시간당 15㎜ 높이의 빠른 출력 속도를 자랑하며 LED방식 광원으로 수명이 반영구적이고 유지비를 절감할 수 있다.

3D프린터로 출력된 모형을 바로 석고 속에 넣어 고열로 증발시킨 뒤, 빈 공간에 귀금속을 녹여 부어 완성하는 로스트왁스 기법을 사용한다.

그밖에도 헵시바주식회사는 기존 3D프린터들이 한 종류의 필라멘트를 사용하는 것과 달리 두 가지의 필라멘트를 사용할 수 있어 교육용으로 더욱 적합한 3D프린터인 'E1'도 선보였다.

한편, 3D프린팅 콘퍼런스 & 엑스포 2015에서는 미국의 스트라타시스(Stratasys), 아일랜드의 엠코어 테크놀로지(MCor Technologies), 독일의 SLM 솔루션즈 등 세계 유수 기업의 제품과 국내 3D프린팅 선두 주자인 로킷(Rokit), 대림화학, 헵시바, HDC, TPC 메카트로닉스, 아나츠 등 약 70여 기업의 신제품을 만나볼 수 있다.

→ '인사이드 3D프린팅 콘퍼런스 & 엑스포 2015' 뉴스특별페이지 바로가기


정장희 기자

Global News Network 'AVING'

 

산업 기사

일체형 사무실화분 전문기업 창&작은세상에서 부산시설공단(추연길 이사장)에서 운영하는 부산유라시아플렛폼(부산역광장) 내부에 공기정화식물 일체형 사무실화분을 설치해 관심을 모은다.
창틀화분과 파티션화분 우수기업 창&작은세상 (주)태현창호에서 부산시 수영구청에 올해 설치한 일체형 사무실화분이 화제이다.
빅뱅엔젤스(대표 황병선)가 PV용 전도성 스마트 잉크를 개발한 파인나노(대표 박원철)에 투자했다고 밝혔다.
현 정부 최대 역점사업 중의 하나인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스마트시티 페어'에 글로벌 스마트시티 리더기업인 ㈜엠오그린(정명옥 대표이사)이 참여했다.
부민병원은 11월 1일(금)부터 3일(일)까지 3일간 벡스코 제2전시장 1층에서 열리는 '2019 KIMES BUSAN '에 참가해 최근에 도입한 첨단 척추·관절의료기기와 재활치료 장비 및 4차산업 IT 의료시스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