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축제박람회 2015] 자연 속 낭만의 도시 강릉, '강릉 커피 축제' 소개

박승현 2015-07-0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강릉문화재단(www.gncaf.or.kr)은 2일(목)부터 5일(일)까지 코엑스 D홀에서 열리는 '2015 한국축제박람회(K-Festival)'에 참가해 '강릉 커피 축제'를 소개했다.

강릉 커피 축제는 강원도 강릉 지역에서 매년 10월에 열리는 축제로 산과 바다로 어우러진 강릉의 풍경을 배경으로 다채롭고 이색적인 커피의 향연을 즐길 수 있는 행사다.

올해로 7회를 맞는 '강릉 커피 축제'는 오는 10월 8일(목)부터 11일(일)까지 강릉녹색도시체험센터 이젠 및 강릉 일원에서 개최된다.

축제 개막에 펼쳐지는 '강릉커피 100인(人) 100미(味)' 행사에서는 바리스타 100인이 자신만의 커피를 추출하여 관람객들에게 무료 시음의 기회를 제공해 다양한 커피를 맛 볼 수 있다. 이외에도 커피 로스팅 체험, 추출 체험, 커피 공예·수공예 체험을 할 수 있다. 또한 강릉바리스타어워드, 핸드드립어워드, 음악공연(보사노바, 재즈, 블루스버스킹) 등 다양한 행사가 열린다.

이번 '한국축제박람회' 기간 동안 강릉문화재단 부스에서는 핸드 드립 커피 무료 시음행사를 진행한다.

한편, 축제관, 세계 풍물관, 여행사관, 기타 체험·공연관 등 총 100여개의 전시관과 주공연장으로 꾸며진 한국축제박람회는 행사 내내 다채로운 동서양 음악 콘서트, 춤 공연, 마술쇼, 퍼레이드가 열리고 각 전시장마다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해 많은 볼거리를 제시한다.

또한 동시 개최 포럼인 제3회 아시아축제포럼에서는 한 · 중 · 일 축제 지원 정책 및 환대 성공사례에 대한 발표를 통해 축제 산업의 전반적인 발전을 모색한다.

→ '한국축제박람회'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유기농 후추의 명가 '상떼피아'로 친숙한 (주)앤스상떼(대표 이인태)에서 국내 최초로 선보인 유기농 후추차가 차( 茶) 문화에 신선한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국내 페이스쉴드 브랜드 에스뷰 관계자는 "마스크는 비말을 효과적으로 차단하여, 타인을 향한 코로나 감염 예방에 아주 효과적인 제품이지만, 눈이 노출되어 점막을 통한 감염에 취약하다는 단점이 있다.
㈜불스원은 실내용 살균소독제 호클러를 '불스원 살균소독水'로 상품명과 패키지를 변경하여 리뉴얼 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마데카솔 병풀추출물, 프랑스산 PDRN, 탄력케어, 이중 기능성(미백, 주름개선), 수분공급등 팔방미인의 기능성 화장품 쥬리아 오피에르 타임리버싱 골드크림 뉴제너레이션이 출시 되었다.
코로나19로 전국이 사회적 거리 두기를 하는 이때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면역력강화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