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서울오토살롱] 휠 제조업체 AONE, 신제품 'F71' 선보여

취재2팀 2015-07-0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AONE(www.inziaone.com)은 7일(목)부터 9일(일)까지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5 서울오토살롱(Seoul Auto Salon 2015)'에 참가해 신제품 'F71'을 선보였다.

국내산 휠 제조업체 'AONE'은 에프터 마켓에서 영향력 있는 제조업체로 독일을 중심으로 한 유럽 수출에도 자리잡은 기업이다.

신제품 F71은 '플로우포밍' 기법(FLOWFORMING. 기계적인 강성, 인장 강도, 항복강도, 연신율을 향상시킨 기법)을 사용한 휠로써 미국, 동남아에도 수출할 예정이다.

플로우포밍 제조기법으로 차체를 경량화할 수 있고, 강도 또한 높일 수 있다. 결과적으로 연비향상에도 도움이 되어 경제적인 부담을 줄일 수 있다.

에이원 영업팀 김범수 주임은 "앞으로의 계획은 지속적인 휠의 경량화를 통한 차량 연비향상"이라며 "디자인 또한 소비자의 입장에서 고려하여 시장동향을 따라가겠다"고 밝혔다.

(사진설명: 신제품 'F71'시리즈가 오른쪽에 있다.)

(사진설명: 쏘나타에 장착한 XR050)

한편, 올해로 13회째를 맞는 서울오토살롱은 국내 최대 자동차 튜닝·애프터마켓 전문전시회로 오토튜닝관, 오토케어관, IT 디바이스 용품관 및 오토라이프관에 걸쳐 총 80개사 540부스 규모로 열린다.

또한, 90년대 국내외 자동차 튜닝 리스토어 모델을 선보이는 올드카 튜닝 & 리스토어 특별관을 비롯, 머슬카 특별관, 카오디오 특별관, 슈퍼카 특별관 등이 마련돼 자동차 튜닝에 관한 다채로운 볼거리를 선사한다.

→ '제13회 서울오토살롱'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 가기

오세준 인턴 기자

--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스타트업 차봇 모빌리티(대표 강성근)가 자동차보험 상품 비교견적 및 가입 서비스를 제공하는 키오스크 BM(Business Model)특허 등록을 완료했다.
현대자동차는 전기차 대중화를 위해 국내 최고 수준의 350kw급 전기차 초고속 충전설비를 갖춘 '현대 EV 스테이션 강동'을 구축하고 21일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는 뉴 4시리즈 쿠페와 뉴 4시리즈 컨버터블의 사전계약을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금호타이어(대표 전대진)는 최근 타이어 센서 모듈 및 무선 통신기 등의 KC인증과 국내 통신인증을 획득하고 타이어 정보 관리 시스템 특허까지 출원했다고 21일 밝혔다.
제너럴모터스(GM)의 자율주행차 부문 자회사 크루즈(Cruise)는 자율주행차 상용화를 앞당기기 위해 마이크로소프트(MS)와 장기적 차원의 전략 관계를 수립한다고 밝혔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