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서울오토살롱] PCK, ROTARO製 다양한 '써킷 브레이크' 선보여

취재2팀 2015-07-0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PCK Auto Group(www.pckautogroup.com)은 9일(목)부터 12일(일)까지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5 서울오토살롱(Seoul Auto Salon 2015)'에 참가해 ROTARO製 써킷 브레이크들을 선보였다.

ROTARO製 써킷 브레이크는 보통의 캘리퍼(caliper, 자동차의 패드를 디스크에 밀착시켜 앞 바퀴 브레이크를 잡아주는 유압장치)와 달리 모노블럭(무브먼트를 케이스에 직접 장착하는 일체형 구조)을 깎아서 제조하지 않고 큰 장비를 이용, 고압으로 찍어내는 방식으로 제조된다.

이 방식은 차체의 무게를 경량화시킬 수 있다. 장착 시 브레이크의 고성능을 유지하면서 최대 20kg 가까이 차체가 가벼워져 사람 2명이 덜 탄 느낌을 받을 수 있다.

PCK 박태훈 대표는 "써킷 브레이크 분야 1위인 '브램보'보다 더 나은 제품을 만드는 것이 우리의 목표다"라고 밝혔다.

(사진설명: 왼쪽부터 RCCBS, 슈퍼 챌린지)

한편, 올해로 13회째를 맞는 서울오토살롱은 국내 최대 자동차 튜닝·애프터마켓 전문전시회로 오토튜닝관, 오토케어관, IT 디바이스 용품관 및 오토라이프관에 걸쳐 총 80개사 540부스 규모로 열린다.

또한, 90년대 국내외 자동차 튜닝 리스토어 모델을 선보이는 올드카 튜닝 & 리스토어 특별관을 비롯, 머슬카 특별관, 카오디오 특별관, 슈퍼카 특별관 등이 마련돼 자동차 튜닝에 관한 다채로운 볼거리를 선사한다.

→ '제13회 서울오토살롱'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 가기

오세준 인턴 기자

--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토마스 클라인)는 새해를 맞아 2020년 주요 성과 공개 및 지속가능한 미래 비전과 전략을 담은 올해 계획을 공유하는 기자간담회를 27일 온라인으로 개최했다고 밝혔다.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의 한국 공식 딜러 람보르 기니 서울(SQDA 모터스)은 삼성동에 위치한 전시장의 전면적인 리모델링을 단행하고 새롭게 오픈했다고 밝혔다.
콘티넨탈은 새로운 'HL' 하중 지수(load index code)의 승용차 타이어를 최초로 생산한다고 밝혔다. 이는 HL 타이어에 대한 OEM 수요가 증가할 것이라는 예측에 따른 것이다.
현대차는 지난 10월부터 전 세계에서 2017년 9월부터 2020년 3월까지 제작된 코나 EV 7만 7,000대에 대한 리콜을 진행했다. 국내에서는 약 2만 5,000대가 해당한다.
현대자동차의 현대디자인담당 이상엽 전무가 26일(현지시간) 제 36회 프랑스 국제자동차페스티벌(FAI, Festival Automobile International)에서 '올해의 디자이너(Grand Prize of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