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ENTECH 2015] 대림엘이디, 방열 및 통풍효과 뛰어난 'LED가로등' 전시 예정

취재2팀 2015-08-2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대림엘이디(대표 박동홍, www.daerimled.com)는 오는 9월 2일(수)부터 4일(금)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15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ENTECH 2015)'에 참가해 뛰어난 방열 및 우수한 통풍효과를 지닌 신형 'LED 가로등'을 선보인다.

이번 전시에서 선보일 신형 LED가로등은 램프 모듈의 상측에 이격공간을 형성하여 공기 순환이 잘 이루어 질 수 있도록 했고, 하우징에 결합되는 보호커버를 하우징의 후단에 형성하며 암 파이프를 삽입하기 위한 삽입구를 형성하는 동시에 하우징의 각도를 조절하기 위한 각도 조절 플레이트를 포함하는 고정브라켓을 설치하여 방열 및 통풍효과를 향상시킨 신형 'LED가로등'이다.

이 제품은 특허(제 10-1511937)를 받았으며  현재 개발이 완료된 상태로 조달청 등록을 통해 판매 준비 중인 제품이다 .

특히 신형 LED가로등은 아랍 및 중동지역의 모래 폭풍과 고온으로 인한 현지 상황에도 견딜 수 있게 디자인되어 직사 광선을 차단하고, 모래폭풍 및 이물질로부터 발생되는 열을 우수한 방열효과를 이용하여 해결할 뿐만 아니라 사용수명의 저하를 해결하는 구조를 지니고 있다.

추후 신형 LED가로등의 디자인을 LED투광등 및 LED보안등에도 적용하여 제품의 무게나 성능 면에서 고효율을 자랑하는 우수한 제품을 생산할 계획이다.

대림엘이디는 1988년 설립 후 2015년 현재까지 다양한 특허 및 디자인등록을 통해 기술력을 높이고 있으며, 최근에는 'BBL(Bright and Beautiful Light)'이라는 독자 상표등록을 했다.

또한 대림의 기술력을 통해 국무총리상 및 산업자원부 장관상을 수상, 조달청에서 제품의 기술력을 인정하는 우수제품인증을 취득하여 활발한 수출 및 시도를 통해 수출성장기업인증 PQ인증도 획득했다.

현재 신형 LED가로등은 해외에서 많은 샘플요청이 들어오고 있으며, 이로 인해 다양한 매체에서도 관심을 받고있다는 게 관계자 설명이다.

한편, 부산에서 열리는 국내 최초, 최대 환경 에너지 전시회인 ENTECH 2015는 풍력관, 솔라관, 녹색제품, 물산업, 에너지, 환경 등 6가지 테마로 구성됐으며 올해는 친환경 에너지산업에 집중하고자 풍력 특별관인 'Wind Korea 2015'를 준비했다.

→ 'ENTECH 2015'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정장희 기자

Global News Network 'AVING'

 

산업 기사

삼우산업은 11월 11일(수)부터 13일(금)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0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이하 ENTECH 2020)'에 참가해 모듈형 공기청정기를 선보였으며 'BEST of 2020 국제환경에
옥광엔지니어링는11월 11일(수)부터 13일(금)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0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이하 ENTECH 2020)'에 참가해 부식방지 동벨브를 선보였다.
케이씨는11월 11일(수)부터 13일(금)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0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이하 ENTECH 2020)'에 참가해 선박부식방지 장치를 선보였다.
도원에이팩스는11월 11일(수)부터 13일(금)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0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이하 ENTECH 2020)'에 참가해 자동 로터리 스크린 슬러지수집기를 선보였다.
㈜링콘테크놀로지는 11월 11일(수)부터 13일(금)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0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이하 ENTECH 2020)'에 참가해 친환경 비금속 슬러지수집기를 선보였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