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ENTECH 2015] 동림엔텍, 배관속 녹과 스케일 제거/방지하는 전자기수처리장치 선보일 예정

취재2팀 2015-08-2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동림엔텍(대표 허만혁, www.ariores.co.kr)은 오는 9월 2일(수)부터 4일(금)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15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ENTECH 2015)'에 참가해 배관속 녹과 스케일을 제거/방지하는 전자기수처리장치를 선보인다.

현재까지 건물, 병원 및 산업단지 공장에서는 물을 운송하는 배관이 일정기간 경과하면 내부에 부식이 발생되고 스케일이 축적되어 녹물 발생, 에너지비용 증가 및 공정상 문제가 발생되고 있다.

녹, 스케일을 제거하기 위해서 배관 및 설비의 세관, 갱생으로 지속적인 관리비용이 지출되고 산업단지에서는 공정불량으로 생산성이 감소된다. 해결방안으로 화학약품처리 또는 기계적 세척방식에 의존하고 있으나 근본적인 해결이 미흡하고 환경문제도 야기되고 있다.

동림엔텍은 배관내부의 녹과 스케일을 전자유도작용으로 제거/방지하는 전자기수처리장치(ARIORES)를 일본의 아네스사와 기술제휴하여 특허를 취득했고, 2006년부터 국내에 보급하기 시작하여 시장에서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동림엔텍은 중기청에서 주관하는 산학연 공동개발 및 기술혁신과제를 통해서 보다 효율적인 제품으로 거듭났다. 그 결과 현대 및 기아자동차에 시범 적용하여 확실하게 배관문제를 해결함으로써 원가절감과 생산성증대에 기여하게 됨으로써, 현재 호텔, 병원, 오피스텔 등 배관에 적용하여 호평을 받고 있다.

한편, 부산에서 열리는 국내 최초, 최대 환경 에너지 전시회인 ENTECH 2015는 풍력관, 솔라관, 녹색제품, 물산업, 에너지, 환경 등 6가지 테마로 구성됐으며 올해는 친환경 에너지산업에 집중하고자 풍력 특별관인 'Wind Korea 2015'를 준비했다.

→ 'ENTECH 2015'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정장희 기자

Global News Network 'AVING'

 

산업 기사

㈜인타코퍼레이션 (대표: 김문섭)은 최근 박스 손잡이 구멍에 대한 사회적 이슈에 대한 내용을 접하고 단순히 구멍만 뚫어서 해결될 문제가 아님을 알고 근본적으로 박스 손잡이 구멍에 대한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한 아이디어
삼우산업은 11월 11일(수)부터 13일(금)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0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이하 ENTECH 2020)'에 참가해 모듈형 공기청정기를 선보였으며 'BEST of 2020 국제환경에
옥광엔지니어링는11월 11일(수)부터 13일(금)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0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이하 ENTECH 2020)'에 참가해 부식방지 동벨브를 선보였다.
케이씨는11월 11일(수)부터 13일(금)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0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이하 ENTECH 2020)'에 참가해 선박부식방지 장치를 선보였다.
도원에이팩스는11월 11일(수)부터 13일(금)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0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이하 ENTECH 2020)'에 참가해 자동 로터리 스크린 슬러지수집기를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