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베이비&키즈 영상] 영유아 영어 자연발화 열풍 일으킨 '잉글리시에그'

권세창 2015-10-2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잉글리시에그(대표 송민우, www.englishegg.co.kr)는 29일(목)부터 11월 1일(일)까지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개최되는 '제11회 인천베이비&키즈페어(INCHEON BABY & KIDS FAIR 2015)'에 참가해 영유아 프리미엄 영어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잉글리시에그는 영유아 눈높이에 꼭 맞는 스토리에 생생한 영상 콘텐츠와 뮤지컬 송, 율동 등으로 영유아에게 최적화된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대한민국 영유아들의 영어 자연 발화열풍을 이끌고 있는 잉글리시는 에그는 아이들의 '말 교육'을 중요시하는 교육 철학을 프로그램에 담고 있다.

특히 스텝 전집 시리즈는 아이들이 성장하면서 생활 속에서 경험하는 주제들로 구성돼 있어 아이들이 더욱 쉽게 영어를 접하고 즐기는 환경을 만들어 준다.

잉글리시에그는 이번 인천 베이비&키즈페어에서 책과 음악, 영상을 직접 감상할 수 있는 체험존을 운영하여 영어 전집을 처음 만나는 임산부 혹은 영어 교육 정보에 관심 많은 학부모에게 좋은 기회를 제공한다.

한편, '제11회 인천베이비&키즈페어'는 '인천 로맨스, 엄마로 맨 처음 만나는 스토리'라는 슬로건 아래 임부복, 산후조리원, 태교도서, 베이비시터 서비스 등 다양한 임신, 출산, 육아용품과 영재교육, 지능개발, 학습지 등 다방면 유아교육 제품을 만나볼 수 있는 대한민국 최고 육아 및 교육 전시회로 튼튼영어와 잉글리시에그가 협찬한다.

→ '제11회 인천베이비&키즈페어'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 가기

(영상설명: '제11회 인천 베이비&키즈페어' 현장 스케치)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2019 푸드위크에 참가한 꽃물은 12종의 꽃차와 4종의 블랜딩 차를 선보였다.
2019 푸드위크에 참가한 건강선생은 콩잼을 비롯한 곡물과 야채잼들을 선보였다.
2019 푸드위크에 참가한 올핀은 '야채품은 황태다요트' 등 건강식품들을 선보였다.
2019 푸드위크에 참가한 돈덕한은 원주고구마를 이용해 만든 각종 순대제품들을 선보였다.
2019 푸드위크에 참가한 순간은 동결건조 방식으로 만든 블록형 고체육수를 선보였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