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에너지대전 영상] 두산퓨얼셀, 고분자 전해질형·인산형 연료전지 선보여

취재2팀 2015-11-1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두산퓨얼셀(www.doosanfuelcell.com)은 17일(화)부터 20일(금)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15 대한민국 에너지대전(Korea Energy Show 2015, 이하 에너지대전)'에 참가해 고분자 전해질형 연료전지와 인산형 연료전지를 선보였다.

수십년간 검증된 안정적인 기술과 제품을 기반으로 연료전지 사업을 선도해온 두산 퓨얼셀은 미국의 CEP사와 국내 주택용 연료전지 사업을 선도해온 퓨얼셀파워가 합병해 출범한 회사다.

연료전지는 연소반응 없이 연료와 공기 중의 산소를 반응시켜 전기와 열을 생산하는 에너지 공급기기로 규모에 관계 없이 고효율을 유지할 수 있으며, 발전용부터 주택용까지 다양한 용도로 활용할 수 있는 신에너지원이다.

두산퓨얼셀은 소형인 600W급부터 중대형 제품인 400KW까지 제품 라인업을 구축하여, 국내 시장에서는 주택 연료전지 보급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며 정부의 신재생 에너지 보급 정책에 발맞춰 대형 발전소에 연료전지 보급을 확대 중에 있다.

또한 미국 시장에서도 원가경쟁력을 강화하여 상업용 건물, 공장, 데이터 센터, 병원, 대학 등에 공급하여 정전 시에도 안정적인 친환경 에너지 공급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한편, 에너지의 모든 것이 모이는 '에너지대전'은 올해 35회를 맞아 국제전시회로 도약하기 위해 신재생에너지와 녹색에너지 부문을 통합 개최하며, 에너지효율 관련 기자재 및 인프라, 에너지 환경 개선, 에너지 정책기술 등 에너지 관련 다양한 제품과 기술이 에너지관리통합서비스, 태양광렌탈 등을 전시하는 6대 신산업관, 녹색기기관, 신재생기기관, 기업협력관, 해외기업관을 통해 화려하게 펼쳐진다.

→ '2015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 가기


이홍근 기자

Global News Network 'AVING'

 

산업 기사

㈜인타코퍼레이션 (대표: 김문섭)은 최근 박스 손잡이 구멍에 대한 사회적 이슈에 대한 내용을 접하고 단순히 구멍만 뚫어서 해결될 문제가 아님을 알고 근본적으로 박스 손잡이 구멍에 대한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한 아이디어
삼우산업은 11월 11일(수)부터 13일(금)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0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이하 ENTECH 2020)'에 참가해 모듈형 공기청정기를 선보였으며 'BEST of 2020 국제환경에
옥광엔지니어링는11월 11일(수)부터 13일(금)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0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이하 ENTECH 2020)'에 참가해 부식방지 동벨브를 선보였다.
케이씨는11월 11일(수)부터 13일(금)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0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이하 ENTECH 2020)'에 참가해 선박부식방지 장치를 선보였다.
도원에이팩스는11월 11일(수)부터 13일(금)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0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이하 ENTECH 2020)'에 참가해 자동 로터리 스크린 슬러지수집기를 선보였다.